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신동성 말리부 Apr 05. 2016

javascript ajax 크로스도메인 요청-CORS

web application development

Overview

웹 개발시 자바스크립트로 외부 서버의 경로로 ajax요청을 날리면 에러가 나면서 요청이 실패한다.

웹 브라우저의 콘솔 창에 아래와 같은 메시지를 보게 된다.


크롬  

No 'Access-Control-Allow-Origin' header is present on the requested resource. Origin ‘[요청한 도메인]' is therefore not allowed access.


파이어폭스  

교차 원본 요청 차단: 동일 출처 정책으로 인해 [요청한 도메인]에 있는 원격 자원을 읽을 수 없습니다. 자원을 같은 도메인으로 이동시키거나 CORS를 활성화하여 해결할 수 있습니다.


외부로 요청이 안 되는 것은 자바스크립트 엔진 표준 스펙에 동일 출처 정책(same-origin policy)이라는 보안 규칙이 있기 때문이다.




동일 출처 정책(Same-Origin Policy)

웹 애플리케이션 보안 모델에서 중요한 개념 중 하나가 동일 출처 정책(Same-Origin Policy)이다.


관련 스펙

http://www.w3.org/Security/wiki/Same_Origin_Policy


이 정책에 의해서 자바스크립트(XMLHttpRequest)로 다른 웹페이지에 접근할 때는 같은 출처(same origin)의 페이지에만 접근이 가능하다. 같은 출처라는 것은 프로토콜, 호스트명, 포트가 같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쉽게 말하면 웹페이지의 스크립트는 그 페이지와 같은 서버에 있는 주소로만 ajax 요청을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 정책이 초기에는 웹 사이트의 보안을 위한 좋은 방법으로 생각되었으나 요즘은 여러 도메인에 걸쳐서 구성되는 대규모 웹 프로젝트가 늘어나고, REST API 등을 이용한 외부 호출이 많아지는 상황에서는 거추장스러운 기술이 되기도 하고 있다.

그래서 만들어진 추가 정책이 CORS(Cross-Origon Resource Sharing)이다. 이 정책의 특징은 서버에서 외부 요청을 허용할 경우 ajax요청이 가능해지는 방식이다. CORS에 대해서 설명하기 전에 서버의 도움 없이 동일 출처 정책(same-origin policy)을 회피하여 외부 서버로 요청을 날릴 수 있는 방법을 몇 가지 소개한다.



1. 웹 브라우저 실행 시 외부 요청을 허용하는 옵션을 사용

아래에서 자세하게 설명하겠지만 same origin policy는 결국 클라이언트인 웹 브라우저가 요청을 해도 되는지 판단해서 결정하는 것으로 이 과정만 무시한다면 어디든 요청을 못할 이유는 없다. 크롬 같은 웹 브라우저들은 실행 시 커맨드 라인 옵셥을 통해서 외부 도메인 요청 가능 여부를 확인하는 동작을 무시하게 할 수 있다.


크롬의 경우

--disable-web-security 옵션을 추가하여 크롬 실행


2. 외부 요청을 가능하게 해주는 플러그인 설치

이 부분도 아래에서 설명하겠지만 서버에서 받은 요청의 응답에 특정 header(Access-Control-Allow-Origin: *)만 추가하면 웹 브라우저가 요청이 가능한 사이트로 인식해서 요청이 가능하다. 크롬의 경우 웹스토어에 요청을 가로채서 응답에 위 header를 추가해주는 플러그인이 있다. 웹스토어에서 cors로 검색하면 확장 프로그램 검색 결과에서 찾을 수 있다.


  

추천할 만한 플러그인

https://chrome.google.com/webstore/detail/allow-control-allow-origi/nlfbmbojpeacfghkpbjhddihlkkiljbi?utm_source=chrome-ntp-icon


1. 2. 번 방식은 웹 브라우저 사용자가 사용하는 브라우저를 직접 세팅하는 방식으로 개발자라면 활용해 볼 수 있겠지만 일반 사용자가 사용해야 하는 웹페이지라면 적용이 불가능하다고 보면 된다.



3. JSONP방식으로 요청

웹 브라우저에서 css나 js 같은 리소스 파일들은 동일 출처 정책에 영향을 받지 않고 로딩이 가능하다. 이런 점을 응용해서 외부 서버에서 읽어온 js 파일을 json으로 바꿔주는 일종의 편법적인 방법이다. 단점은 리소스 파일을 GET 메서드로 읽어오기 때문에 GET 방식의 API만 요청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용법은 이 글의 범위를 벋어나므로 생략한다.




CORS (Cross-Origin Resource Sharing)

웹 브라우저에서 외부 도메인 서버와 통신하기 위한 방식을 표준화한 스펙이다. 서버와 클라이언트가 정해진 해더를 통해 서로 요청이나 응답에 반응할지 결정하는 방식으로 교차 출처 자원 공유(cross-origin resource sharing)라는 이름으로 표준화가 되었다.


  

관련 스펙

http://www.w3.org/TR/cors/#cross-origin-request-with-preflight0


교차 출처 자원 공유(cross-origin resource sharing) 방식은 요청을 받은 웹서버가 허용할 경우에는 다른 도메인의 웹 페이지 스크립트에서도 자원을 주고받을 수 있게 해준다.


CORS 작동 방식




preflight request (사전 요청)

요청하려는 URL이 외부 도메인일 경우 웹 브라우저는 preflight요청을 먼저 날리게 된다.

preflight 요청은 실제로 요청하려는 경로와 같은 URL에 대해 OPTIONS 메서드로 요청을 미리 날려보고 요청을 할 수 있는 권한이 있는지 확인한다.


위와 같이 CORS 요청을 편법 없이 하기 위해서는 클라이언트의 처리만으로는 안되고 해당 서버 측에서의 추가 처리 사항이 필요하다.




서버에서 CORS (Cross-Origin Resource Sharing) 요청 핸들링하기

서버로 날아온 preflight 요청을 처리하여 웹 브라우저에서 실제 요청을 날릴 수 있도록 해준다.


모든 외부 도메인에서 모든 요청을 허용할 경우 처리

가장 쉬운 방법으로 모든 요청을 허용하는 방식이다.


preflight 요청을 받기 위해 OPTIONS 메서드의 요청을 받아서 컨트롤해야 한다.

모든 요청의 응답에 아래 header를 추가한다.


Access-Control-Allow-Origin: *

Access-Control-Allow-Methods: GET,POST,PUT,DELETE,OPTIONS

Access-Control-Max-Age: 3600

Access-Control-Allow-Headers: Origin,Accept,X-Requested-With,Content-Type,Access-Control-Request-Method,Access-Control-Request-Headers,Authorization



웹 브라우저의 스크립트 엔진에서 preflight 요청 응답으로 Access-Control-Allow-Origin header에 “*" 값이 있으면 모든 도메인에서의 요청을 허용하는 것으로 판단한다.  ajax 요청이 실패하면서 발생하는 메시지는 바로 preflight요청을  날린 응답 메시지에 Access-Control-Allow-Origin해더가 없어서 요청이 허용되지 않는다는 뜻이다.


  

spring-mvc로 개발할 시 처리법

https://spring.io/guides/gs/rest-service-cors/



외부 도메인 요청을 선별적으로 허용할 경우

먼저 cros 스펙과 관련된  header의 규격을 확인해보자.


Request headers (클라이언트의 요청 해더)  

Origin: 요청을 보내는 페이지의 출처(도메인) 

Access-Control-Request-Method: 실제 요청하려는 메서드 

Access-Control-Request-Headers: 실제 요청에 포함되어 있는  해더 이름



Response headers (서버에서의 응답 해더)

Access-Control-Allow-Origin: 요청을 허용하는 출처. * 이면 모든 곳에 공개되어 있음을 의미한다. 

Access-Control-Allow-Credentials: 클라이언트 요청이 쿠키를 통해서 자격 증명을 해야 하는 경우에 true. true를 응답받은 클라이언트는 실제 요청 시 서버에서 정의된 규격의 인증값이 담긴 쿠키를 같이 보내야 한다.

Access-Control-Expose-Headers: 클라이언트 요청에 포함되어도 되는 사용자 정의 해더.

Access-Control-Max-Age: 클라이언트에서 preflight 의 요청 결과를 저장할 기간을 지정. 클라이언트에서 preflight 요청의 결과를 저장하고 있을 시간이다. 해당 시간 동안은 preflight요청을 다시 하지 않게 된다.

Access-Control-Allow-Methods: 요청을 허용하는 메서드. 기본값은 GET, POST라고 보면 된다. 이 해더가 없으면 GET과 POST 요청만 가능하다. 만약 이 해더가 지정이 되어 있으면, 클라이언트에서는 해더 값에 해당하는 메서드일 경우에만 실제 요청을 시도하게 된다.

Access-Control-Allow-Headers: 요청을 허용하는 해더.


위의 request header 값을 보고 response header에 해당 출처(origin)에 허용하는 요청 스펙을 알려주는 구현을 하면 된다. Filter나 Interceptor 등을 통해 구현해야 한다. 그리고 최근에 springframework에서 CORS supprt 기능이 추가되었다. 4.2 이상 버전부터 인 것으로 보인다. spring mvc 스펙에 추가적인 어노테이션으로 외부 도메인 접속에 대한 핸들링을 지원한다.


관련 스펙 참고

http://docs.spring.io/spring/docs/current/spring-framework-reference/htmlsingle/#cors





결론

server side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 이 정책을 회피하기 위한 다양한 방법이 있으므로 서버가 이 스펙을 지원한다고 해서 다른 보안정책을 마련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일반적인 웹 브라우저에서 스크립트에 의한 Ajax 요청만 적용을 받을 수 있다고 생각해야 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특정 다수의 외부 클라이언트에서 요청을 받을 수 있는 open API 같은 것을 개발 중이라면 클라이언트가 각종 편법들을 동원해서 서버에 접근하지 않아도 되도록 CORS요청을 핸들링해줄 필요가 있다.


client side

ajax요청 시 에러가 날 때 구글링을 통해서 단편적인 처방으로 문제를 해결하려고 하는 경우를 종종 봤는데 이번 기회에 javascript의 스펙을 이해하고 개발상황에 맞는 적절한 해결 방식을 선택할 수 있기를 바란다. 외부 서버로 ajax요청이 안될 경우 아래와 같은 단계로 처리를 생각해 볼 수 있다.


1. 개발자가 테스트 혹은 개발단계에서 쉽계 요청하기: 웹 브라우저 실행 옵션이나 플러그인을 통한 동일 출처 정책 회피

2. CORS구현이 안되어 있는 서버로 ajax요청을 해야 하지만 서버 쪽 컨트롤이 불가능할 경우: jsonp방식으로 요청

3. Ajax요청을 해야 하는 다른 도메인의 서버를  클라이언트와 같이 개발하거나 서버 개발 쪽 수정 요청이 가능한 경우: 서버에서 CORS 요청이 허용되도록 구현





참고할 페이지 링크

CORS의 이해: http://spring.io/understanding/cors


CORS관련 자바스크립트 관점에서의 스펙 상세 소개: https://developer.mozilla.org/en-US/docs/Web/HTTP/Access_control_CORS


CORS 설명과 서버/클라이언트 단에서의 처리 방법을 각 해더 별로 소개: http://www.html5rocks.com/en/tutorials/cors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