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HAJUNHO May 22. 2020

N사는 왜 매년 천억을, K사는 300억을 낼까? 굳이

https://www.donga.com/news/Economy/article/all/20190216/94153216/1


망 가진 게 갑이라는 생각을 뒤집어 보자.


왜 국내에 서버를 두는 걸까?

해외로 이전하면 되지 않을까?


명목은 국내 서비스의 글로벌 도약을 위한 준비!


네이버, 카카오 세계로 한 번 나아가 보자!

네이버, 카카오는 망 사용료 낼 돈으로 임직원들 지역화폐나 주자. 

업그레이드해서 클럽에서는 못 쓰게 하고.


정부 설득? 미국을 예로 들면, 국내에서 서버 살 돈으로 미국 제조 제품 사서 미국에 놔두면, 우리나라 입장에서는 미국 제품을 많이 사 주는 꼴. 그 액수가 크면 클 수록 할 말이 있는 거지. 우리나라 제품 많이 사줘서 고마운데 우리도 너희 제품 많이 사거든?


SK, KT, LGT 가 알아서 국제망 대역폭 늘리겠지. 다시 하나로 통신회사 통합하면 좋지. 다시 공기업 되면 좋지. 국제망 대역 폭넓은 만큼, 나라 전체가 서버 사업을 할 수 있음. KT 하나로 글로벌 경쟁을 할 테니 독점 기업이라는 생각은 버리는 게 좋음. 물론, 사기업이 아니니 돈 놀이 하진 않을 듯. 사장 검증은 국감에 세워도 좋고. 우린 땅덩이가 좁아서... 합칠 건 합치는 게 좋다는 생각.


덤...

자동차 회사도 대륙간 하나만 있으면 좋겠다. 개발비 많이 들어가서 좀 더 안전한 자동차 나오게. 개발비가 수 조 단위로 들어가는 자동차와 수 백억 단위 개발비 들어가는 자동차는 당연히 안전 등급이 다를 확률이 높지. 보배드림에서 이미 검증된 증거가 많아서 굳이 더 적지 않아도 될 듯.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