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제안하기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제안하기

출간 · 강연 · 협업 제안은
이곳, 브런치에서.
찌라 기획자

키워드 큐레이션 콘텐츠 <해시온> 제작자 찌라입니다. 첫 번째 키워드는 우울증.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우울증과 관련된 많은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그들과 나눈 이야기를 연재합니다.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