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워니 Feb 03. 2018

독서모임 스타트업에 개발자나 디자이너가 필요한가요?

 독서모임 스타트업 트레바리에서 테크 리더로 일하기 #3

이 글은 wonny.space 블로그로 이전되었습니다.




트레바리는 독서모임을 운영하는 회사다. 멤버들이 책을 읽고, 독후감을 쓰고, 아지트에서 여러 사람들과 다양한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만들어준다. 아날로그적이려면 한없이 아날로그 할 수 있는 회사가 바로 트레바리다. 그러다 보니 트레바리의 첫 빌트인(?) 개발자 겸 디자이너인 나는 가끔 이런 질문을 받기도 한다. "트레바리에 개발자나 디자이너가 필요한가요?" 


...




이 글은 wonny.space 블로그로 이전되었습니다.

워니 소속 스타트업 직업 엔지니어
구독자 6,815
매거진의 이전글 입사 후 4개월, 나는 그동안 무엇을 했을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