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샤봉 Aug 04. 2022

7세에게 듣는 인생조언

엄마의 인생을 살아…!

워킹맘의 여름휴가=아이들 학원 방학

7말 8초 극성수기 휴가엔 뭐 대단한 걸 하진 않았지만

온전히 애들에게 집중할 수 있는 시간이긴 했다.

(재입사 후 처음으로 노트북을 열어보지 않았다)


휴가 마지막 날,

다음날 출근을 앞두고 괜한 투정을 부려봤다.

회사 가기 싫다 일하기 싫다 매일 같이 있고 싶다

그런 엄마에게 7살 아들이 편지를 써주었다.



엄마! 엄마일 그거 색각 하지 마(생각하지 마)
엄마에 인생을 사라 알게지
(엄마의 인생을 살아, 알겠지?)
엄마 엄~~~~~청 사랑해
엄마 스릉해 ♡



너의 인생을 살라는 게 무슨 뜻인지 아냐고 물으니

'꿈을 찾아서 사는 것'이란다.


맞춤법은 틀렸어도

사는법을 안다.




작가의 이전글 말라버린 밥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