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박정은 Jun 04. 2021

면생리대의 좋은 점



나는 면생리대를 사용한다. 

몇 년 전 해변을 걷는데 바닷물에 

생리대와 기저귀가 떠다니는 것을 봤다. 

환경을 위해서 일회용 생리대가 아닌 

대안을 찾아야겠다고 생각했다. 


생리컵도 아주 좋은 대안이긴 하지만, 

나는 염증이 쉽게 생기기 때문에 

나와는 조금 맞지 않았다. 

그래서 선택한 것이 면생리대였다. 

일회용 생리대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되기도 했다. 

(어쩌면 내가 여성질환에 잘 걸리는 이유가 

오래 사용해 온 일회용 생리대 때문이 

아닐까 하는 합리적 의심도 든다.) 


면생리대를 사용하고 나니 좋은 점이 많다. 

일단 생리통이 없어졌다. 

빨아서 사용하면 되므로 쓰레기도 나오지 않고, 

추가로 드는 돈도 없다. 

대신 귀찮은 점이 하나 있다면 

빨래를 매일 해야 된다는 것이다. 


그럴 때마다 바다에 떠다니던 생리대를 생각한다. 

물에 녹지도 사라지지도 않는 쓰레기를 생각하면 

빨래의 귀찮음은 가볍게 사라져 버린다. 

매거진의 이전글 밀폐용기의 활용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페이스북·트위터로 가입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