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Young Choi 최영렬 May 14. 2018

파펨의 이유있는 가격 변경

가격을 올린 것이 아니라 낮췄습니다.

가격은 제품 전략에 있어 굉장히 중요한 요소입니다. 고객의 입장에서는 제품의 가치를 판단하는 기준으로써, 또한 브랜드의 입장에서는 수익을 결정하는 사항이기 때문인데요.. 대부분의 브랜드들이 시간이 지남에 따라 가격을 인상합니다. 인건비 상승, 원재료비 상승 등이 그 이유가 되겠는데요.. 


그런데.. 파펨에서는 이번에 30ml 제품의 가격을 5,000원 인하하게 되었습니다. 

뭔가 역주행하는 분위기이지만, 설명을 드리면.. 파펨은 합리적 이라는 키워드를 브랜드의 가장 중요한 요소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물론 아직까지 개선해나가야 할 부분이 많지만, 이번 변경에서는 아래의 사항이 가장 중요했습니다. 


고객과 브랜드가 원하는 바를 맞추는 작업

파펨의 30ml 제품을 구매하고자 하시는 몇몇 고객분들은 가격에 부담이 있으셨고, 파펨에서는 30ml 제품을 하나하나 각인하는데 상당한 부담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두가지 니즈를 충족하기 위해서 파펨에서는 각인을 포기하고, 보다 심플한 패키지 형태로 디자인 작업을 고민하였고, 아래와 같이 마스킹 테이프로 제품의 이름만을 표기하는 극단적인 심플함을 적용하였습니다. 


이렇게 함으로써 제품을 구매하시는 분들에게는 동일한 향수 제품을 5,000원의 가격 인하의 효과를 드리고, 파펨 내부에서는 각인에 들어가는 작업 부담을 줄이고자 하였습니다. 단, 기존처럼 각인을 원하시는 고객분들께는 동일한 가격에 30ml 제품을 구매하실 수 있도록 준비하여 고객들이 선택하실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새로운 30ml 디자인이 어떠신가요? 



추가로, 공정에 들어가는 비용 절감 및 운영 비용을 줄이는 형태로 개선을 하였습니다. 


스프레이 파트를 별도 포장하여 고객이 직접 조립하시는 형태로 변경하였는데.. 이를 통해 제조 공정에 들어가는 비용을 줄이고, 또한 향수 용기 중 원가 비중이 높은 스프레이 파트를 전체 제품 재고를 위해 모두 구비해야 하는 부담을 낮출 수 있었습니다. 

고객분은 실제 제품 용량을 한번 더 눈으로 확인함으로서 용기가 왜 비어보이죠? 라는 의문을 다소 해결할 수 있다는 것도 목표 중에 하나였습니다. 


물론 고객분들이 조금 귀찮으실 수 는 있겠지만, 그 보다는 가격 인하가 고객분들에게 보다 좋은 혜택이라는 판단을 하였습니다.





파펨이 "합리적인" 이라는 브랜드 키워드에 계속해서 다가가기 위해서는 아직도 해야할 일이 많습니다. 

어떤 변화들이 고객과 브랜드 모두에게 좋은 결과를 만들어낼 수 있을지 계속해서 고민하고 실행하도록 하겠습니다. 



매거진의 이전글 센스 있게 향수를 찾는 방법?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