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Aug 03. 2022
엄마, 왜 그리 예민해? 덕순
brunch book
엄마, 왜 그리 예민해?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육아에 지친 엄마와 아빠들 육아 때문에 예민해진 엄마의 주변 사람들 아기를 만날 준비를 하고 있는 예비 엄마 아빠들
라이킷 수 5
브런치북 소개

'예전엔 이렇게까지 서운하진 않았는데. 왜 이렇게 기분이 나쁘지?' 매일매일 전쟁같은 육아를 하다보면 이런 생각이 자주 들었습니다. 주변 사람들이 무심코 던진 말 한마디 한마디를 흘려보내지 못하고, 잘근잘근 곱씹으며 이미 지쳐버린 몸과 마음을 더 갉아먹게끔 놔두고 있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나는 왜 육아를 하면서 예민해졌을까, 고민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어떤 힘듦이 내 마음을 더 연약하게 만들었는지 스스로를 돌이켜보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그것은 비단 저뿐만이 아니였다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지금도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 전투육아를 치르고 있는 수많은 육아동지들과 그들을 지켜보는 주변인들에게 이해와 공감을 갈구하며 날 것 그대로의 육아를 이야기하려 합니다.

제다
덕순 소속 직업회사원

S/W 개발자로 근무하며 결혼을 하고 아이까지 낳은 평범한 엄마입니다. 백일이 갓 지난 아기를 등에 업고 아기가 낮잠을 자는 동안 최선을 다해 글을 씁니다.

Release date. Aug 03. 2022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