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May 01. 2022
그럼에도 계속 만들며 박지윤 JiYoon Park
brunch book
그럼에도 계속 만들며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긴 호흡의 글과 비판적인 에세이를 즐겨 읽는 분들 영화와 예술을 사랑하는 분들, 창작을 하는 분들 영화/예술과 삶 사이의 연결성에 관심이 많은 분들
라이킷 수
브런치북 소개

다큐멘터리와 실험영화를 만드는 창작자로서 예술작업을 이어가는 과정에서 쓴 에세이 모음집입니다. 에세이는 '영화를 만들고 쓴 글', '영화를 보고 쓴 글', '영화를 만들기 위해 쓴 글'로 크게 총 세 파트로 구성되어 있으며, 2017년 10월부터 2022년 4월까지 총 4년 6개월이라는 긴 시간에 걸쳐 쓴 20개의 이야기입니다. 지금까지 만든 단편 작업은 국내외 여러 영화제를 통해 상영되었으며, 현재는 장편 다큐멘터리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예술작업을 계속 이어가는 건 힘들고 불확실한 과정일 수밖에 없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계속 만드는 사람으로 살아가기 위해 쓴 글이며, 솔직하면서도 객관적인 거리를 두고 쓴 글이기에 누구나 공감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언젠가 이 모음집을 꼭 실물 책으로 출간할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제다
박지윤 JiYoon Park 소속 직업크리에이터

다큐멘터리 영화와 실험 영화를 만들고 있습니다.

Release date. May 01. 2022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