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Oct 23. 2021
사투리 모으다가 추억이 같이 왔다 홍월
brunch book
사투리 모으다가 추억이 같이 왔다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사투리와 고향에 대한 그리움이 있는 사람 경상도 사투리를 알고 소통하고 싶은 사람 모두가 소통하고 공감하는 대화를 이루고 싶은 사람
라이킷 수 6
브런치북 소개

고향을 떠나 수도권에 정착한 지 이 년이 되었습니다. 고향을 떠나니 고향 사투리가 더 그리워집니다. 말과 함께 고향에서 나누었던 추억들이 같이 그리워집니다. 타향에서의 소통은 고향에서만큼 편하지 않습니다. 외국어를 배우는 거나 다를바가 없습니다. 고향 언어에 대한 그리움과 편한한 소통에 대한 욕구가 버물어져 사투리를 찾아 나서기로 했습니다. 잊어가는 사투리를 찾아기면서 어린 시절 추억과 고향에서의 기억이 새록새록 떠오릅니다. 이 글은 말과 추억과 그리움에 대한 여행입니다.

제다
홍월 소속 직업강사

역사와 관광에 관심있습니다. 책을 읽고 감상나누는 것을 좋아합니다. 알고 보니 글 쓰는 것을 좋아하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열심히 써보려 하고 있습니다.

Release date. Oct 23. 2021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