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이용한 Nov 13. 2019

단발머리 고양이의 정체

대문 앞에 이런 단발머리 소녀가 서 있었다......고 

예전에 포스팅을 올린 적이 있는데, 

뒤늦게 이 소녀의 정체가 밝혀졌다. 

건장한 땅콩청년인 걸로. 

단발이 아니라 구레나룻인 걸로.

오해해서 미안.





작가의 이전글 단풍 곱게 내린 급식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