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봉봉주세용 Jan 24. 2020

김진명의 카지노 리뷰

카지노는 5-6년 전 한번 가 본적이 있다. 일행들과 1인당 10만원씩만 하고 일어나자고 했는데 30분이 안 되어 다들 빈털터리 되어 자리에서 일어났다. 게임 방법을 모르기에 당연히 그럴 수 밖에. 음료가 무한리필이라 콜라를 3잔이나 마시며 사람들이 하는 게임을 구경하다가 지루해서 밖으로 나왔다.

다음 날 새벽 강원랜드 호텔에 있는 사우나에 갔는데 바닥에서 몸을 움크리고 쪽잠을 자는 사람들이 많아 락커를 열기 어려웠다. 다들 피곤에 찌든 모습.

김진명의 카지노는 바카라를 하는 도박사들의 모습을 그리고 있다. 도박에 빠진 사람들의 비참한 최후와 주인공인 프로겜블러 이서후를 통해 카지노의 철학을 말하고 있다. 내용이 지극히 현실적이라 바카라와 카지노를 몰라도 재밌게 읽을 수 있었다. 주식이나 투자를 하는 사람이 가볍게 읽고 책에 나온 공식을 적용해 봐도 통할 것 같은. 김진명의 카지노.



김진명의 소설은 확실히 스토리가 재미있고 쉽게 읽힌다. 러브 라인이 약한 것은 어쩔 수 없지만. 카지노의 세계를 느껴보고 싶다면 추천.

#김진명 #카지노 #새움 #바카라 #강원랜드

매거진의 이전글 아마추어, 이승철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