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두부 Jun 10. 2019

시도때도 없이 피곤하다면 혹시?

프로예민이라면 피곤할 수 밖에!





























시도때도 없이 피곤하고

사람들만 만나고 오면

급격하게 지치는 당신!


특별한 건강문제 없이도

이런식의 피곤함이

자주 몰려온다면,


어쩌면 당신도

의도치 않게 발달한

감각센서를 가지고 있을지

모르겠네요 :)



아직까지는

이런 프로예민이들을 위한

회복포션도,

관계로 인한 스트레스를

극복할 수 있는

엄청난 묘안도 없지만


피곤할 때면

잠시 홀로 나와 산책을 즐기다

보이는 가장 한산한 카페로 가서

달달한 음료를 한잔 주문해보세요.

그것만으로도 때로는

충분한 위로가 되니까요 :)


그럼 이 세상의 모든

프로예민이들 화이팅!





예민한 친구들만 모여사는 곳으로 이동!
클릭하면 두부의 인스타그램으로 이동!
매거진의 이전글 ‘인간개냥이’라고 들어는 보셨나요?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