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패스트파이브 Oct 24. 2019

창의력과 생산성을 높여주는 회의를 하고 싶다면?

정답은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강남지역 오피스 빌딩의 중심, 테헤란로


이번 10월, 패스트파이브가 테헤란로에 열아홉 번째 지점 ‘삼성3호점’을 새롭게 오픈했습니다. 테헤란로 일대에만 벌써 열 번째 오픈인데요. 


포스코 사거리의 중심에 위치한 삼성3호점은 총 5개 층, 1000평 규모의 오피스입니다. 삼성역과 선릉역 중간에 위치해 두 역 모두 도보로 이동할 수 있어 교통 또한 무척이나 편리합니다. 오픈한 지 한 달도 되지 않아 10인 이하 팀을 위한 개별 사무공간은 모두 계약이 마감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지고 있죠.







오피스의 메카, 테헤란로에서 회의를 많이 하는
10인 이상 기업이라면 놓치지 마세요!



공유오피스에서는 입주해있는 다른 기업들과 함께 회의실을 사용해야 하기 때문에 내가 원하는 시간 때에 회의실을 사용하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미리 회의실을 예약하지 않아 불편함을 겪으신 분들도 있으실 텐데요. 회의실이 적은 공유오피스라면 더더욱 그렇죠. 그렇지만 패스트파이브는 수용인원 대비 충분한 회의실을 갖추고 있다는 사실!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은 20인실 규모의 세미나실을 포함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17개의 회의실이 있습니다. 게다가 도보 30초 거리에 위치한 바로 옆 빌딩 삼성2호점의 회의실을 포함한 패스트파이브 전 지점의 회의실을 사용할 수 있다는 사실! 팀마다 회의가 많은 기업이라면 회의실 예약하는 일도 쉽지 않다는 점, 공감하실 거예요. 패스트파이브가 그런 부담을 덜어드리겠습니다.





그럼 이쯤에서 테헤란로의 새로운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을 소개하겠습니다.






안락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과 업무에 집중할 수 있는 공간이 함께 마련된 메인 라운지입니다. 테헤란로의 중심에 위치한 삼성3호점에서는 이처럼 테헤란로를 한눈에 내려다볼 수 있죠. 메인 라운지에 사람이 붐빈다면? 개별 사무공간이 있는 개별 층에도 미니 라운지가 있어 모두가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회의실에만 있는 것은?

이번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회의실에는 처음으로 디지털 칠판 '삼성 플립'을 새로 도입했는데요. 덕분에 회의 준비를 간소화하고 업무의 효율성을 높여 스마트한 회의를 진행할 수 있습니다.

이게 다가 아닙니다. 커튼이 달려있는 '프라이빗 회의실'도 마련되어 있어 기밀 사항을 논의하거나 보안이 필요한 회의도 가능하죠. 이처럼 다양한 회의 공간이 충분해 특히 팀별로 회의가 많은 기업이라면 다른 팀끼리 동시에 회의를 진행할 수 있어 회의실 예약의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습니다.






패스트파이브의 다른 지점과 같이 24시간 개별 냉난방 및 환기가 가능하고, 복합기가 설치된 프린팅 스테이션에서는 프린터, 스캐너, 복사, 팩스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바로 택배 발송이 가능한 BGF 서비스, 24시간 간식을 이용할 수 있는 심플 스토어, 언제든지 수정 화장이 가능한 겟 레디 존까지. 멤버들의 업무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여줄 다양한 편의시설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삼성 3호점의 더 자세한 이야기는 아래 영상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https://youtu.be/mnfVmQFnj7c







업무에 필요한 모든 것이 갖춰진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지금 당장 노트북만 가지고 입주해도 바로 업무를 시작할 수 있게 패스트파이브가 도와드립니다.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오픈 기념으로 할인패키지 이벤트도 한창 진행 중이니, 놓치지 마세요!




* 패스트파이브 삼성3호점 오픈 기념 할인패키지 이벤트가 궁금하다면?

삼성3호점 오픈 기념 할인패키지 이벤트 자세히 보기


* 패스트파이브가 궁금하다면?

패스트파이브 홈페이지 바로가기


매거진의 이전글 상상하는 사람이 최고의 오피스를 갖는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