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뽀닥 Sep 13. 2021

욕심쟁이의 말로가 비참한 이유

직장생활을 했던 작년까지는 일요일에 비가 오는 것이 정말 좋았다. 느긋하게 일어나서 커피 원두를 꺼내 드륵드륵 갈고 따뜻하게 한잔 가득 채워 빗소리를 들으며 세상에서 가장 편한 내복 차림으로 멍~하니 앉아 있을 때 정말 행복했다. 이 행복함으로 다가오는 일주일을 견딜 에너지가 채워지는 것 같았다.


올해는 비가 무척 많이 내려서 커피를 드륵드륵 갈고 멍~때리며 앉아 있을 시간이 많았지만 왠지 작년처럼 행복하지 않았다. 똑같은 비, 똑같은 커피지만 백수의 주말은 직장인의 주말만큼 귀하지 않아서다.  귀하지 않은 것엔 감동도 적다.


행복은 결핍에서 온다.

탐욕스러운 돼지의 말로가 비참한 이유는 결핍에서 행복이 온다는 것을 모르기 때문이다.


































매거진의 이전글 나는 ‘할머니표 꽃무늬 내복’에 진심이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페이스북·트위터로 가입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