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전구 Feb 26. 2020

번개 맞았나? 독특한 가구를 만드는 목공예 장인

나무로 만든 서랍장이 휘어지고 쪼개지고 기울어져있습니다. 번개라도 맞은 것일까요? 망가진 것처럼 보이지만 정상적인 기능을 하는 가구입니다. 마치 디즈니 영화 같은 애니메이션에서나 나올 법한 장면입니다.

뉴질랜드의 행크 버호프(Henk Verhoeff)는 53년 경력의 목공예가입니다. 그는 은퇴 후 이렇게 뒤틀린 가구들을 만들고 있습니다. 목공예는 숙달하기 힘든 기술입니다. 인내심과 지식, 올바른 도구, 그리고 많은 연습을 필요로 합니다. 행크 버호프는 수십 년간 쌓은 장인 기술에 자신의 상상력을 담아 모든 사람들을 깜짝 놀라게 할 작품을 완성합니다. 모든 가구는 비현실적으로 보이지만 그 역할을 충실히 하는 정상적인 가구입니다.

그는 현재 판매를 목적으로 가구를 만들지 않습니다. 오직 넘치는 창작 열정을 표출하기 위해 작품들을 만들고 자신의 집에 전시하고 있습니다. 기발한 아이디어와 장인 정신이 고스란히 담긴 가구들이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행크 버호프가 어떻게 이런 발상을 하게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정말 디즈니 만화영화나 동화책에서 영감을 받았을까요?


All of my creations come solely from my 'twisted brain.'
나의 모든 창작은 오로지 나의 '뒤틀린 생각'에서 나온다.

- Henk Verhoeff


출처 : https://www.facebook.com/One-Of-A-Kind-Woodwork-Creations-By-Henk-106357137626850/

생각전구 블로그 : http://ideabulb.co.kr/


매거진의 이전글 종이 한 장 접었을 뿐인데... 놀라운 페이퍼 아트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