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가드너초이 Aug 31. 2019

정원 고양이들의 여름 나기

정원 가꾸는 고양이

우리 집 마당에 자리 잡은 고양이들입니다.

정원사 1호. 2호. 3호. 4호.

엄마 고양이 1호와 나머지 애 깽이들.

다 컸는데도 아직도 엄마를 쫓아다니는 애기들입니다.

버리려고 내놓은 상자는 어느새 고양이들로 바글바글

고양이 함정입니다.

어느 날부터 엄마가 고양이들 해 피하라고 펼쳐놓은 우산 밑에 찰떡같이 알아듣고 옹기종기 모여있더랍니다.

마치 피서온 고양이들 같습니다.

어쩜 저렇게 팔자가 좋을까요.

보고 있으면 그저 흐뭇.

지친 정원일에 힘을 내게 해 주는 정원에 사는 고양이들입니다.

가드너초이 소속한들한들가든숍 직업크리에이터
구독자 13
작가의 이전글 애기꿩의 비름 꽃피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