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최윤섭 Feb 01. 2020

‘디지털 헬스케어: 의료의 미래’ 드디어 출간!

디지털 헬스케어는 이 한 권이면 충분하다.

제가 지난 5년 가까이 집필해오던 책이 드디어 나왔습니다! ‘디지털 헬스케어’ 라는 제목 그대로 방대한 이 분야를 체계적으로 심도 있게 소개하고, 다양한 이슈까지 다루는 책입니다. 출판사와 홍보 문구를 의논하다가 “디지털 헬스케어는 이 한 권이면 충분하다!” 로 정했는데요. 좀 과장일 수도 있겠습니다만, 제가 알고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의 모든 것을 담으려고 심혈을 기울였습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다섯 번째 저서입니다.



디지털 헬스케어의 기본 개념부터, 인공지능, 원격의료, 디지털 치료제, DTC 개인유전정보 등 중요한 주제들의 기술적, 산업적, 규제적 이슈들을 다루었습니다. 특히, 이러한 주제의 사례뿐만 아니라, 체계적으로 접근하실 수 있는 프레임워크를 많이 제공해드리려고 했습니다. 출간 시점의 최신 사례들은 시간이 지나면 퇴색되겠지만, 이 프레임워크는 시간이 흘러도 유효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이번에는 단순한 소개뿐만 아니라, 분야를 바라보는 제 독자적인 시각과 의견이 많이 담겨 있습니다. 그동안 의료계, 산업계, 관계 부처 등의 다양한 분들을 만나고, 강의/자문하고, 의견을 나누는 과정에서 정립해온 제 시각을 많이 담았습니다.


더 나아가, 대기업, 보험사, 제약사, 스타트업, 벤처캐피털, 규제기관 등이 디지털 헬스케어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구체적인 전략이나 제언까지 각각 별도의 챕터로 구성해놓았습니다. 이 분야 생태계를 이루는 여러 조직에서 참고하시고, 디지털 헬스케어의 미래를 함께 만들어갈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이 책은 정말 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세상에 나올 수 있었습니다. 페친 분들을 함하여, 가르침을 주시고, 의견을 나눌 수 있었던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이번에 700페이지가 넘는 원고를 편집하시고, 한 권의 책으로 만들어주신 클라우드나인 안현주 대표님, 안현영 팀장님께 감사드립니다. 원고 분량도 많고, 제 요구사항도 많아서 번거롭게 해드렸는데, 너무 잘 반영해주셔서 결과적으로 만족스러운 책이 나오게 되었습니다.


또한 바쁘신 와중에도 졸저를 먼저 보시고, 추천사를 써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사실 편집 과정에서 저의 큰 실수로, 보내주신 추천사 중에 이번 1쇄에 실리지 못한 것들이 있습니다ㅠㅠ 따로 사과를 드렸습니다만, 다시 한 번 너그럽게 이해해주시기를 부탁드리며, 2쇄부터는 잘 확인해서 꼭 모든 추천사가 실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사실 편집 과정에서 저의 큰 실수로, 보내주신 추천사 중에 이번 1쇄에 실리지 못한 것들이 있습니다ㅠㅠ 따로 사과를 드렸습니다만, 다시 한 번 너그럽게 이해해주시기를 부탁드리며, 2쇄부터는 잘 확인해서 꼭 모든 추천사가 실릴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바쁘신 와중에도 졸저를 먼저 보시고, 추천사를 써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책은 아래의 링크에서 구매하실 수 있으며, 오프라인 서점에서도 이제 찾아보실 수 있습니다. 많은 사랑 부탁드리며, 읽어보신 분들은 서평을 인터넷 서점이나, 블로그, SNS 등에도 많이 올려주시면 좋겠습니다.


교보문고: https://bit.ly/2tPQlVe

예스24: https://bit.ly/2TehJa8

알라딘: https://bit.ly/36MqNa8

인터파크: https://bit.ly/2TjaNIW


PS. 독자와의 만남, 단체 구매 이벤트, 그리고 트레바리 / 스터디파이 독서 클럽도 곧 찾아옵니다!


PS 2. 책과 관련하여 기사, 인터뷰, 팟캐스트/유튜브 출연 등도 가능하오니, 요청은 yoonsup.choi@gmail.com 으로 부탁드리겠습니다.

작가의 이전글 헬스케어 스타트업, 변화의 동력이 되려면 (4)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