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김선유 May 15. 2022

아이패드 유저라면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키보드가 필요하다.


아이패드 유저인데, 문서 작업을 주용도로 쓰는가? 그렇다면 Magic Keyboard가 꼭 필요할 것이다.


필자는 재택근무를 하기에 하루 종일 컴퓨터 책상 앞에 앉아있다. 컴퓨터 책상에서는 업무 외의 개인적인 일, 블로그 글을 쓰기가 쉽지 않았던 게, 왠지 계속 업무를 하는 느낌을 받기 때문이다. 그래서 거실에서도 편하게 가볍게 생각들을 끄적일 수 있으려면 아이패드+Magic Keyboard가 필요했다.

iPad Pro 11(3세대) 및 iPad Air(5세대)용 Smart Keyboard Folio


왼: Smart Keyboard Folio, 오: Magic Keyboard

사실 원래 갖고 있던 애플 정품 키보드는 Smart Keyboard Folio이다. 이것도 처음 샀을 때는 꽤 잘 썼었는데, 쓰다 보니 키감이 너무 별로라 아래와 같은 조합으로 써보려고 시도도 해봤었다.             


아이패드 + 매직키보드 + 매직마우스


견고한 거치대도 있겠다, 이렇게 써보면서 익숙해지려고도 해봤었는데… 역시 애플은 트랙패드 없이는 안되더라. 맥북을 쓰는 것과 같은 경험을 그대로 재현을 해보려 했지만, 트랙패드로 손으로 슥슥 화면 전환을 하면서 쓸 수 없어 여전히 불편했고, 딸린 기기가 키보드, 마우스 두 개나 되다 보니 식탁에 놓아서 쓰기 여간 번거로운 게 아니었다. 트랙패드 없이 마우스로 터치를 대신하려 했지만 어떤 순간에는 화면을 터치하는 수밖에 없었기에 완벽히 스무스한 사용자 경험은 아니었다.



그래서 이 문제를 해결해주는 40만원 가까이 하는 스마트 키보드를 구매하고야 말았다.

애플 공식 홈페이지에 들어가면 태그라인이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키보드."이다.


웃긴데 우째 공감됨.. 왜 고작 키보드 하나에 내 마음까지 든든해지는 것인가...


원문은 "Keyboards that has you covered". 나는 우리말로 번역된게 더 좋다. 마음까지 든든! 얼마나 구수하고 와닿는 의역인지ㅎㅎ




아이패드 프로 11인치와 매직키보드! 이보다 궁극의 조합은 없다..





포장지 뜯는 경험부터 섬세한 애플.



예전만큼 애플 제품을 언박싱할때 두근거림은 사라졌지만, 그래도 새 거는 늘 새롭다ㅎ


박스 뒷면에 틸팅 각도가 나와있다.
스마트키보드는 따로 충전할 필요가 없었는데 매직키보드는 C타입 충전포트가 있다.
따로 전원을 끄고 키는 건 없고, 연결하자마자 바로 불 들어옴.. 크 ㅜ



잡스가 아이패드를 처음 세상에 선보였을때는 아이패드 자체로 모든 작업을 할 수 있는 궁극기라고 어필했으나, 문서 작업을 많이 하는 사용자라면 매직 키보드 없이는 반쪽짜리 기기이지 않을까.



작고 소중한 트랙패드

스마트 키보드 훌리오 -> 매직 키보드의 진화도 트랙패드 하나로 완전히 다른 경험이기에 째끔 비싸더라도 가격 때문에 스마트 키보드를 산다면 그것은 좋지 않은 선택이라고 확신한다! 비단 트랙패드뿐만 아니라 키감도 퀄리티가 너무 많이 차이 난다. 애플 제품 라인 간의 디바이스 크기랑 성능 자체만 있지, 맥북 & 아이패드의 사용자 경험도 동일하게 제공하려는 노력이 보인다. 매직 키보드와 함께 사용하면 아이패드도 거의 맥북을 대체할 수 있을 정도의 경험을 주고 있는 것 같다.

애플은 정말 다 계획이 있는 것일까.


그저 “Smart”했던 키보드(Smart Keyboard Foilo)가 이제는 “Magical”한 키보드(Magic Keyboard) 경험을 주기에 충분한 제품이기에 애초에 전 모델의 이름도 이렇게 지은 것일까. 크... 두 제품을 모두 산 사용자로서 이름에도 살짝 감탄했다. 매직 키보드 출시된 지가 꽤 됐는데 왜 난 이제야 산 것일까.



오늘의 한 줄 교훈: 역시 사고 싶은 것을 참는 것은 배송일만 늦추는 것일 뿐… 필요하다 싶을 땐 그냥 사야 돼~


작가의 이전글 한 끗 차이가 주는 편안함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