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Brown Jeon Mar 29. 2019

Notion, 커뮤니티 6개월, 3,000명이 되기까지

Notion.so 한국 사용자 그룹 커뮤니티 운영 후기

안녕하세요. Notion.so 노션 한국 사용자 모임 그룹장 전시진입니다.


오랜만에 글을 이렇게 길게 쓰는 이유는 3,000명 넘었는데 지금까지 못했던 이벤트도 열고, 그룹을 운영하며 느낀점 한 번 끄적여 보고 싶어서 입니다. 내용이 너무 길어 귀찮으신 분들을 위해 중요한 이벤트 내용은 가장 아래에 있으니 스크롤 다운 하셔서 이벤트 개요만 보시면 됩니다.







1. Notion 한국 사용자 그룹의 탄생

노션 사용자 그룹 개설



노션을 개인적으로 사용하다가 기능들이 좋아서 다른 사람들과 사례를 공유해보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2018년 5월 그룹을 만들었습니다. 아무도 노션에도 그룹에도 관심을 갖지 않았죠. 혼자 좋은 서비스라는 생각이 들어 브런치 글 2개를 작성했을 뿐인데 그걸 통해 일주일에 1,2명씩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업데이트 내용만 적당히 올리다 갑자기 9월부터 사람들이 쏟아지기 시작했습니다.



2018년 9월 100명 -> 2019년 3월 3,000명
6개월 만에 30배 상승



이유는 사실 아직도 잘 모르겠습니다. 5월에 조용하다가 9월에 터진 이유를. 페이스북 '노션이라는 앱 어떤가요? 쓸만한가요?' 라는 뉘앙스의 질문 글에 제 그룹 링크를 걸었던 것 딱 하나 밖에 기억안나는데 설마 정말 그 링크 때문일까? 란 생각이 아직도 많이 나긴 합니다. 어쨌든 덕분에 많은 사람들도 만나고, 콘텐츠도 만들고, 꿈이 현실이 되어 얕은 지식이지만 강의도 하고 있습니다.






2. 커뮤니티 운영의 시작

이광희와 Bruce Lee 는 제 지인입니다. 좋아요가 지인 밖에 없는 글 ㅠㅠ



처음 질문을 받을 때 저도 모르는 것 투성이었습니다. 그렇다고 정보가 별로 없으니 인터넷을 찾아볼 수도 없고 혼자 시행착오를 겪었죠. 질문이 들어오면 제가 먼저 노션에서 그걸 시도해 본 것입니다. 알고 있는 기능을 총 동원하고, 모르면 부족한 영어 실력으로 영어로된 가이드를 읽기도 하고, 영어로 구글링을 했습니다. 그렇게 해결책을 찾으면 댓글로 답변을 달아드리고 해결됐다고 말씀해주시면 그게 또 그렇게 기쁠 수 없더라고요. 그렇게 하다보니 커뮤니티에 사람도 늘어나면서 제가 답변을 하지 않더라도 사용자분들끼리 질문하고 답변하고를 하시면서 커뮤니티가 활성화되더군요. 너무 신기했습니다. 하루에 몇 개씩 올라오는 질문, 저도 몰랐던 기능들을 먼저 알려주시는 사람들. 사람들이 자기가 사용하고 있는 방법을 공유하기 보다는 질문만 많이해서 아쉽다는 생각도 아주 잠깐했었지만, 그룹 가입 신청 질문을 통해 노션을 사용해보려는 초보자가 훨씬 많다는 걸 깨닫는데는 그리 오래 걸리지 않았습니다. 그룹에는 초보자들이 훨씬 많고, 그 초보자들의 질문에 답변을 해주며 초보자들이 중수로 거듭나는 순간엔 그들이 스스로 콘텐츠를 만들어서 올리지 않을까 라는 기대도 품고 있죠.





3. 그룹을 운영하며 얻은 것

노션 기초 강의 9회



3,000명이 되었다는 건 제가 승인 버튼을 2,999번을 눌렀다는 뜻이 됩니다. 그 말은 제가 2,999명의 프로필을 봤다는 의미도 있고, 가입을 신청하신 분들 다수의 타임라인을 봤다는 얘기도 됩니다. 정말 많은 분들을 간접적으로 만나 볼 수 있었고, 제가 강의를 열기도 했지만 그 외 먼저 용기를 내주신 덕분에 다양한 의견과 생각을 가진 사람들을 만나기도 했습니다. 덕분에 외로울 뻔 했던 타지 생활이 외롭지 않게 잘 지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제 페이스북 타임라인도 재밌는 것으로 넘쳐나 페이스북 보는게 즐겁기도 하구요. 이런 분들이 아니었다면 제가 얻지 못했을 정보들도 얻을 수 있었습니다. 아주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4. 그룹에 대한 자부심

노션 1회 세미나



한 가지 자랑하고 싶은 건 그룹이 청정지역이라는 것입니다. 그룹 가입 신청시 질문에 답변을 하면 일반적으로 승인합니다. 하지만 답변을 작성하더라도 프로필에 직업이나, 거주지 기본 정보들이 없다면 타임라인까지 확인한 후 광고 계정이나 가계정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승인합니다. 반대로 답변이 없더라도, 페이스북 프로필이 정성스레 작성되어 있거나 타임라인에 본인이 쓴 글이나 친구분들의 태그를 통해 '사람'이라고 판단되면 승인했습니다. 따라서 그룹 멤버 3,000명 중 대다수는 활동을 안할 뿐이지 광고계정이나 가계정이 아닙니다. 청정지역이라고 자부합니다. 저는 '집단 지성'의 힘을 믿기 때문에 허수 멤버로 그룹을 확장하고 싶지 않습니다. 지식과 지식의 충돌로 지혜와 창의력을 얻고 싶거든요.





5. 노션은 내 취미



앞으로 노션은 더 커질거라고 생각됩니다. 이건 곧 제 취미가 확대된다는 것이겠죠. 노션 본사에서도 글로벌 커뮤니티 또는 노션 활동으로 영향력있는 사람들을 모아 정보를 수집하는 걸 보니 뭔가를 더 해보려고 하는 것 같네요. 아직 조금 미숙한 것 같지만요. 저는 제 취미생활 더 재밌게 해볼 수 있을 것 같아요. 콘텐츠도 만들고, 강의도 하고, 사람들도 만나는 것들 말이죠.







이벤트

https://www.facebook.com/groups/notion.so/에서 진행합니다. 그룹에 가입해주세요!


그룹 멤버 3,000명 기념 이벤트를 합니다. 노션 그룹을 개설한 지 1년도 안됐는데 벌써 3,000명?! 이 말은 현재 노션을 쓰시는 여러분은 트렌디하고, 힙하다는 뜻이라고 생각됩니다. 혹시 여러분의 친구들은 여러분의 스마트함과 힙함을 알고 계신가요? 이번 기회를 통해 본인의 스마트함과 힙함을 친구들에게 알리고 상품도 받아가시길 바랍니다.


노션을   

같이 쓰는 친구

같이 쓰고 싶은 친구

관심있게 보는 친구

내게 알려준 친구

내가 알려준 친구

내가 알려주고 싶은 친구


댓글에 모두 @소환해봅시다!


 기간 : 2019년 3월 29일 ~2019년 4월 5일

 발표 : 2019년 4월 6일(토) 개별 메시지 전송

 방법 : 관심 있는 친구 @소환, 소환된 친구가 답글을 남기면 참여 완료

 상품 : 칼퇴를 부르는 엑셀 테크닉 122


칼퇴를 부르는 엑셀 테크닉 122


노션 그룹 이벤트인데 왜 뜬금없이 엑셀책이냐라고 묻는 분들이 계실까봐 한 마디 더 적자면 후원을 받았습니다. 출판사에서요 ✍

(왜 출판사에서 갑자기 후원을 해주셨을까요?)



청정지역으로 꾸준히 운영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Notion 가이드북 출시!

구매하기 > http://bit.ly/2JmGNqM




Notion Contents

1. 당신이 들으면 공책을 내던질 만한 앱 'Notion'

2. Notion, 생산성 앱 딱 이거만 알면 된다

3. Notion, 노션 구글캘린더 연동하기

4. Notion, 노션 윈도우10에서 이모티콘 사용하기

5. Notion, 노션 템플릿 복사하는 법

6. Notion, 집을 알차게 구해보자 원룸/전세/월세


대한민국 No.1 Notion Community

Facebook Notion 사용자 그룹

매거진의 이전글 Notion, 집을 알차게 구해보자 원룸/전세/월세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