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홍작자의 수레바퀴 Nov 29. 2023

전화번호부는 있지만, 전화할 곳은 없다.

어차피 요즘은 통화를 잘 안 하니까,

어차피 요즘은 카톡만 하니까,

난 카톡보다 통화가 좋다.

매거진의 이전글 바다, 바라보다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