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쟌나 Jan 03. 2021

[1월1주차]전문가들이 말하는 21년 공간 트렌드

주간 공간/브랜드 아티클 큐레이션

새로운 해가 밝았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자신들이 가야 할 이유가 분명한 공간에만 가게 된 요즘, 공간은 또 어떤 변화를 예민하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아래 공간 전문가들이 꼽은 트렌드를 참고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



1. 공간 전문가 7인이 뽑은 공간 키워드는?

자산개발, 가구, 공유오피스, 스테이 등 다방면의 공간 전문가 7인이 2021년 공간 트렌드로 소규모, 로컬, 재생을 뽑았습니다. 주거를 비롯해 상공간, 오피스 등 공간을 막론하고 사람들은 편안하고 위로를 받을 수 있으며 익숙한 새로움을 찾습니다.




2. LG하우시스가 꼽은 올 한해 인테리어 트렌드

LG하우시스는 매년 말 트렌드세미나를 통해 새로운 트렌드를 예측하고 발표하는데요, 21년도 인테리어 트렌드로 홈캠프와 펜트-하우스, 그래니스 코티지를 꼽았습니다. 올해도 '집콕'이 예상되는 만큼 그 안에서 긍정과 재미를 찾는 사람들이 개인의 취향과 상상력을 담은 공간을 만들어나갈거란 전망입니다.




3.  호텔, 숙박대신 서비스와 경험을 판매

호텔 역시 다른 업종과 마찬가지로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큰 타격을 입으면서 다른 길을 찾기 시작했습니다. 이전까지 호텔의 가장 큰 목적은 '숙박'이었지만 코로나가 장기화되고 심해지면서 호텔들은 숙박대신 자신들의 프리미엄 서비스와 제품들을 제공하기 시작했습니다. 밀키트부터 PB제품, 배달까지, 이제 집에서도 호캉스같은 기분을 느낄 수 있지 않을까요?





매거진의 이전글 [12월 3주차] 한남동 그건물의 비하인드스토리 외2건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