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낯썸 Mar 25. 2020

 베트남의 대표 한국 유튜버 5인

베트남에서 활동하는 대표적인 한국 유튜버를 소개합니다. 


유튜브는 이제 전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한 플랫폼이 되었습니다. 

특히 해외에서 한국을 알리거나 해외에서 활동하는 한인 유튜버들이 많아졌습니다. 

베트남 역시 한국과 가깝게 교류하는 만큼 많은 한인 유튜버분들이 활동하고 있는데요. 그중에 대표적인 유튜버 5인을 소개해보고자 합니다. 저도 이 분들처럼 되고 싶네요. 


선정기준은 아래와 같습니다. 

1. 주 시청 타깃이 베트남인입니다. 

2. 한국인이 연출 혹은 출연을 합니다. 

3. 구독자 10만 이상

4. 자신만의 특별한 색깔을 가지고 있는 분 


위 기준을 통해 5명을 선정해보았습니다. 




1. 우씨 (WOOSSI) 

구독자: 156만 명

https://www.youtube.com/woossitv

  베트남에서 가장 유명한 한인 유튜버가 누구냐고 한다면 우씨(Woossi)가 아닐까 싶습니다. 2016년 첫 개설하여 현재 3월 24일 기준으로 156만 구독자의 초대형 유튜버입니다. 96년생 부산 출신으로 10년 넘게 베트남에서 생활하여 원어민 수준으로 언어를 구사할 수 있는 게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습니다. 베트남에서 고등학교를 다니던 시절 우연히 현지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것이 유튜버를 하게 된 계기가 되었다고 하네요. 처음에는 게임방송으로 시작하였다가 게임 방송 라이브 중간중간에 음식들을 먹는데, 그 시간에 시청자들이 많이 유입되는 것을 보고 먹방 콘텐츠를 도입하였다고 합니다. 결과적으로 먹방이 큰 성공을 거두며 명실상부 베트남 넘버원 먹방 유튜버가 되었습니다. 그 외에도 한국의 음식이나 문화를 알리면서 다방면에서 한국과 베트남을 교류하는 유튜버입니다. 한국인 세운 베트남 MCN 회사 Creatory 소속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  



2. 진주 (JinJu)

구독자: 19.8만 명 

https://www.youtube.com/channel/UC8IkDRIstDEzvKwkK6730UA

 베트남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가수 진주입니다. 유튜브 역시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 원래는 한국외대 베트남어학과 학생입니다. 베트남어 공부를 위해 베트남어 노래를 따라 부르는 커버 영상을 유튜브에 올리게 되었고, 커버 영상이 대박을 치면서 인기를 얻게 되었습니다. 한국과 베트남의 인기곡들을 꾸준히 올리며 인기를 얻고 베트남 현지에서 큰 관심을 받게 되었다네요. 강제 수출되었네요 ㅎㅎ 16년 베트남판 히든싱어에 출연해 우승까지 차지하면서 이름을 알리게 되었습니다. CJ에 소속되어 앨범도 내고 본격 가수로써의 입지를 다지게 되었죠. 지금은 마마무 소속사인 RBW 베트남에서 여전히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 



3. 체리혜리 (Cheri Hyeri)

구독자: 101만 명 

https://www.youtube.com/channel/UCD3CYe6XKcgYPyAALLh0oRg/featured

 체리혜리 역시 한국외대 베트남어학과 출신입니다. 재미로 올린 베트남 뮤비 리액션 영상이 큰 인기를 얻게 되면서 시작되었습니다. 취직을 고민하던 4학년 1학기 때 유튜브를 하던 선배를 따라 시작한 것이 계기가 되었다고 하네요. 다양한 콘텐츠들이 많지만, 한국에 대한 이야기와 한국어 강좌가 큰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한국어 교재도 출간했다고 하네요. 베트남 사람들의 한류에 대한 니즈를 제대로 공략했다고 생각됩니다. 현재 대기업 CJ DIA TV 소속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 



4. 코아띵비엣 (Khoa Tieng Viet)

구독자: 26.3만 명 

https://www.youtube.com/user/KhoaTiengViet


 베트남어 전공자들이 만든 유튜브. 한국외대 베트남어학과 선후배가 모여 만든 유튜브입니다. 영국 남자를 모티브로 하여 만들었다고 합니다. 처음에는 2명이서 하다가 베트남 지인 2명과 함께 총 4명이서 활동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베트남 문화를 한국에 알리는 콘셉트로 시작했습니다. 반대로 한국문화도 베트남에 소개하기도 했습니다. 베트남어로 문화를 알 수 있어 많은 베트남 사람들이 좋아한 게 아닌가 싶네요. 채널을 운영하는 고동기 님은 현재 트레져 헌터 소속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고 합니다. 



5. 한국오빠들 (HanQuocBros)  

구독자: 50만 명

https://www.youtube.com/channel/UCo_lI1SQyMp7U2_R4nkQ3Lg/featured


한국오빠 3명이 베트남에서 베트남 문화를 체험하는 영상으로 큰 인기를 끌었습니다. 영국 남자와 비슷하네요. 한국 사람이 베트남 문화를 이해하고 체험하는 모습이 베트남 사람들에게 큰 관심을 불러일으킨 것 같습니다. 처음에는 교환학생 시절 베트남 친구와 친하게 지내면서 베트남에 대해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16년 처음 시작을 하게 되었는데, 대학 재학 시절이라 매우 힘들었다고 하네요. 처음에는 베트남어도 잘 못해서 종로의 베트남어 학원을 다니며 베트남어를 공부했다고 합니다. 졸업 후 베트남에서 첫 창업으로 타고 레스토랑을 창업했고 유튜버로써도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CJ와 계약을 했고 따로 논라가이즈라는 한식 퓨전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5명의 유튜버분들을 모아보니, 이 중 3명이 한국외대 베트남어학과 출신이네요. (진주, 꼬아띵비엣, 체리혜리) 베트남어를 전공하는 입장에서 유튜브를 활용하며 시작했고, 베트남어가 유창한 한국인이 적었기에 그만큼 성공 가능성이 높지 않았나 싶습니다. 우씨도 그렇고 대부분 높은 구독자를 가지고 있는 한국유튜버는 베트남어를 유창하게 구사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한국오빠들처럼 시작부터 유창한 베트남어가 아니라도 직접 현지에서 베트남을 이해하려는 노력이 동반되어 베트남 사람들에게 큰 관심과 사랑을 얻지 않았나 싶습니다. 


즉, 베트남어를 잘하면 좋지만, 못해도 베트남을 이해하려 노력하고 베트남 사람들의 니즈에 맞춘 콘텐츠를 만든다면 충분히 베트남에서 성공한 유튜버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베트남 해외취업과 문화생활 에세이를 출간했습니다. 

베트남에 대해 관심있으신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매거진의 이전글 베트남의 슈퍼 확진자 17번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