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Jul 21. 2021
찬빈네집 - 촌스러운 집의 낭만 Chanbin Park
brunch book
찬빈네집 - 촌스러운 집의 낭만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집을 깔끔하게 유지하고 싶은 분들 나다운 집을 만들어가고 싶은 분들 집들이를 통해 일상의 재미를 발견하고 싶은 분들
라이킷 수 14
브런치북 소개

스무살이 되던 해, 전주에서 서울로 상경했다. 대학생 시절에는 기숙사, 학교 근처 하숙집에 살다가 첫 직장을 구하면서 진정한 주거 독립을 시작했다. 미용실 딸린 작은 원룸 집이었는데 방으로 풍겨오는 미용약품 냄새 때문에 이사를 결심했다. 이후 LH 전세 대출로 운좋게 구한 전세 지층 투룸 집은 천국같았다. 장마로 바닥이 물에 잠기고, 무시무시한 바퀴 벌레를 마주하기 전까지는. 계약기간이 끝날 때쯤 동네 주변을 거닐다 우연히 마주한 마당과 옥상이 있는 3층 초록 집. 그 집이 지금의 #찬빈네집 이 되었다. 매일 아침 고양이 손님이 간식을 달라고 노크를 하고, 하루 종일 내리 쬐는 햇살 덕분에 웃기도 울기도 하는 나날을 보내고 있다. 마당과 옥상을 '독점'한 덕분에? 친구들과 동료들을 편하게 초대해 고기를 구워 먹기도, 커피를 내려마시기도 한다. 누추하고 오래되었지만 촌스러운 집의 낭만이 있는 #찬빈네집 에 지금 초대합니다.

제다
Chanbin Park 소속찬빈네집 직업기획자

사람이 머무는 공간을 제안하고,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는 일을 합니다. 주로 회사 혹은 #찬빈네집 에서 시간을 보냅니다.

Release date. Jul 21. 2021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페이스북·트위터로 가입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