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Oct 11. 2020
편견을 깨는 사람들 뉴닉
brunch book
편견을 깨는 사람들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편견을 깰 용기가 필요한 사람 뉴닉과 뉴니커의 이야기가 궁금한 사람 세상이 정해놓은 기준이 나와 다른 것 같은 사람
라이킷 수 343
브런치북 소개

여러분은 어떤 편견을 깨며, 앞으로 나아가고 있나요? 밀레니얼에게 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쉽고 재밌게 전달하는 미디어 '뉴닉(NEWNEEK)'은 2018년부터 “밀레니얼은 뉴스에 관심이 없다”와 “뉴스는 딱딱하고 재미없다“는 편견을 깨면서 24만 명의 아침을 책임지는 미디어로 성장했어요. 뉴닉의 첫 브런치 북은 뉴닉이 해온 것처럼, 오늘도 어디선가 편견을 깨고 있는 뉴닉 팀과 뉴닉의 구독자 ‘뉴니커’들의 이야기를 엮어 보았습니다. 진솔한 이야기를 읽는 모두가 자신만의 편견에 맞설 용기를 얻었으면 하고요.

제다
뉴닉 소속NEWNEEK

"우리가 시간이 없지, 세상이 안 궁금하냐!" 세상 돌아가는 소식을 알고 싶은 사람들에게 평일 아침, 찾아가고 있어요.

Release date. Oct 11. 202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