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Nov 11. 2019
제목 : 철학하는 엄마 작가 : 이진민
철학하는 엄마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육아의 행복한 고해 속에서 인문학적 성찰을 부표처럼 손에 쥐고 싶은 분들 낯설고 어려운 철학을 평범한 일상 안에서 말랑말랑하게 만나고 싶은 분들 두통을 유발하는 철학 말고 소화 잘 되는 철학을 지향하시는 분들
라이킷 수 536
브런치북 소개 제7회 브런치북 출판 프로젝트 대상 수상

엄마가 되었습니다. 임신과 출산, 육아라는 과정을 지나고 있자니 일상의 많은 부분에서 반짝반짝 철학적 모먼트가 보입니다. 그동안 회색 활자로만 만났던 철학자들이, 엄마가 된 저에게 온갖 빛깔로 생생하게 말을 걸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열 달간 아이를 품으면서 '내 안의 타인'이라는 미묘한 관계를 고민하지 않을 수 없었고, 아이 방을 꾸미면서 '낯설게 보기'라는 어려운 작업을 기쁘게 수행하는 나를 보았습니다. 아이들이 커 가면서 끊임없이 장자를, 루소를, 맹자를, 니체를 떠올립니다. 꼬마 철학자들을 키우면서 엄마도 철학자로 꼬물꼬물 성장합니다. 이 책은 그런 엄마의 성장기이자 일상 속의 철학 에세이입니다. 철학을 일상의 말랑말랑한 언어로 바꾸는 작업에 늘 관심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엄마의 눈으로 본 소소한 철학 이야기들을 모아 책으로 엮어 보았습니다. 이렇게 평범한 일상의 이야기 안에 철학을 끌어 온다면 철학하는 사람인 저로서도, 읽는 분들로서도 즐거운 작업이 되지 않을까 해서요.

제다
이진민
나는 철학하는 엄마입니다 저자

미국서 두 아이를 낳아 현재 독일에서 거주 중. 철학을 일상의 말랑한 언어로 풀어내는 일에 관심이 있습니다. 제 글을 읽어주시는 분들께 고마운 마음을 전합니다.

나는 철학하는 엄마입니다 작가 : 이진민
이 책 구매하기
Release date. Nov 11. 2019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