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Jun 26. 2019
제목 : 나중은 영영 안 올지 몰라서 작가 : 유진
나중은 영영 안 올지 몰라서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여행 중 걸음마다 달콤하고도 쌉싸름했던, 혀에 남은 여행의 맛 이야기
라이킷 수 493
브런치북 소개 2018년 9월 브런치 추천 작품 선정

여행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다 보면, 누구든 여행에서 먹었던 음식에 대한 이야기를 합니다. 평소 음식에 흥미가 있던 사람은 두말할 것 없고, 평소에는 밥은 한 끼 때우면 그만이라 말하던 사람들도 그렇습니다. 그것은 여행 중 먹는 음식에는, 여행의 기억들이 끼어들기 때문이 아닐까요.

제다
유진 소속 직업일러스트레이터
이달의 장르소설 3 저자

범유진(포송)/ 혼자 있을 때보다 사람들 속에 있을 때 더 외로움을 느끼고, 그래서 혼자 하는 여행을 좋아한다. 창비 신인문학상으로 등단한 후 다양한 작업을 시도하고 있다.

나중은 영영 안 올지 몰라서 작가 : 범유진
이 책 구매하기
Release date. Jun 26. 2019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