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브런치북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브런치북 정보

brunch book First Edition Release date. Oct 28. 2022
비건 사람 친구입니다 팡스키
brunch book
비건 사람 친구입니다
이런분께 추천드려요! 혼자 비건하기 외로운 비건 지향인 급격한 선택지 감소에 적응하기 힘든 비건 초보자 거리감을 느끼지만 비건 지향인이 궁금한 논비건
라이킷 수 11
브런치북 소개

비건 초보 시절부터 최근까지 끄적이던 일기를 다듬어서 엮었습니다. 소소한 일상의 장면들에 비건 한 스푼, 한 스푼이 담겨있어요. 비건에 대한 개념적인 이야기보다는 추억이 깃든 음식과 음식에 얽힌 이야기를 썼습니다. 비건에게는 추억을 되짚어 보며 공감할 수 있는, 비건을 친구나 가족으로 두고 있는 논비건에게는 비건하는 사람들의 마음에 대해 조금 더 알아갈 수 있는 친구 같은 책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제다
팡스키 소속 직업활동가

비건 지향 4년차. INFJ-T. 글쓰는 사람. 무엇을 쓸 수 있는지 써야 하는지 늘 고민하고 쓰고 있습니다. 글을 통해 같은 관심사나 가치관을 지닌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습니다.

Release date. Oct 28. 2022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