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K양 Sep 10. 2015

버스정류장에서

[오래된 부록] 뉴욕그림여행 #7

[오래된 부록] 뉴욕그림여행 #7

버스정류장에서




_

허드슨 리버 파크의 여유로운 오후가 있던 그 날  밤이다. 

이제 뉴욕도 거의 한 달쯤 되고 보니 혼자 돌아다니는 길도 어색하거나 무섭지 않고, 

슬슬 귀가시간이 조금씩 늦어지던 즈음. 

신세를 지고 있던 브루클린의 은정이네 집은 베드포드 역에 내려서 버스를 타고 좀 더 가야 했고

시간이 늦어서인지 그 날따라 유난히 안 오는 61번 버스를 한참 기다리다가 과감히 포기하고

터벅터벅 걸어서 집까지 걸어갔던 밤.


공원을 가로질러 걷는 그 길이, 가을 공기는 시원하고, 달은 예쁘고.

제법 괜찮고 그랬던 기억.









_


-

bus stand. 20061010.

between N7st and Bedford Ave. 

illust by KOOO





[오래된 부록] 뉴욕그림여행 #7

(끝)

K양 소속 직업일러스트레이터
구독자 271
매거진의 이전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