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소곤 Sep 04. 2016

고양이 뽀뽀 보신 적 있나요?

달달한 순간포착

모색 대비도 참 예쁘다


정말 우연히 고양이 두 마리가 서로 코를 맞대고 뽀뽀하는 장면을 발견할 때가 있다. 실은 뽀뽀가 아니라 '뭐 먹었니?' 하는 안부 인사쯤이겠지만, 괜히 마음이 살랑살랑 간질간질해진다. 


각도를 아는 야옹이들


안그래도 길고양이의 삶은 그 작은 몸집으로 버텨내기엔 참으로 버거운데, 최근 살인진드기 등의 문제로 길고양이에 대한 인식은 더 나빠지고만 있다. 길고양이가 실제로 사람에게 살인진드기를 옮긴 사례는 단 한 건도 없다고 한다. 그럼에도 '길고양이'와 '살인진드기'를 엮은 보도만으로 벌써 각 아파트마다 길고양이에게 밥을 주지 말라는 공고가 붙고 있다. 올해 다가올 겨울은 또 길고양이들에게 얼마나 춥고 긴 겨울이 될지. 


고양이가 불길하다는 미신, 따가운 시선들을 이제는 그만 덮어뒀으면 좋겠다. 뽀뽀하는 두 고양이의 짧은 순간을 발견하는 것만으로도 이렇게 마음이 말랑해지는데! 

매거진의 이전글 낮은 곳에 항상 고양이가 있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