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캐디터 May 15. 2023

[캐디터 세미나 후기] 캐릭터 설정 노하우 대방출

스토리를 캐리하는 캐릭터 설정 세미나 by CJ ENM 사내벤처 캐디터


안녕하세요, 캐디터 팀입니다. 



캐디터 팀은 지난 1년 동안 캐릭터 중심 저작툴을 준비하며 장르 불문 수많은 작가님들과 작가 지망생분들, 그리고 업계 종사자분들과 창작 전문가분들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습니다. 그 과정에서 매력적인 캐릭터에 대한 의견과 노하우, 캐릭터 빌딩에 대한 깊은 고민을 수집할 수 있었어요.


캐디터 론칭을 기념하며 그간 모은 캐릭터 설정 꿀팁을 대방출하는 이벤트를 준비했습니다. 

바로,


스토리를 캐리하는 캐릭터 설정 세미나




지난 5월 3일, 5월 13일 두 번에 걸쳐 진행된 세미나 후기를 들려드립니다 :) 





상암에서 오프라인으로 진행되는 유료 세미나였음에도 불구하고 두 세미나가 모두 조기 마감 되었었습니다. 기대하고 찾아오시는 분들께 보다 유익한 시간을 선사할 수 있도록 캐디터 팀도 더욱 긴장하며 준비했습니다. 캐디터를 만들며 잠재 유저분들을 만난 적은 많았지만, 캐디터에 실제 지불을 하신 고객분들을 만나는 건 처음이었거든요..!  



표지와 마지막 장표를 제외해도 무려 57장의 ppt



캐디터가 준비한 세미나 자료 일부를 살~짝 공개합니다 :)



'매력적인 캐릭터를 만들어야 한다!'라는 말, 정말 애매하죠. 캐디터는 매력적인 캐릭터가 갖는 공통적인 특징으로 캐릭터를 만드는 실전 꿀팁을 설명했습니다. 개연성 있는 캐릭터라는 특징에 대해 다룰 때도, 


1) 독자/시청자 입장에서 '개연성 있는 캐릭터'에 대한 정의와 감상 포인트

2) 개연성 있도록 과거 서사를 부여하는 구체적인 상황 사례

3) 개연성을 만들기 어려울 때 살짝 우회하는 방법 등


이론적인 내용을 넘어 이해를 돕는 사례당장 적용할 꿀팁을 함께 준비했어요. 




간단한 설명이라도 구조화를 통해 창작의 흐름을 쉽게 알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이미 존재하는 작품으로만 역으로 해석하는 것이 아닌, 캐디터 팀이 직접 만든 사례를 통해 실제 초기 아이디어가 구체화되는 과정을 보여드렸어요. 


기존 콘텐츠로 레퍼런스를 준비할 때는 해외 작품이나 구작보다는 가능한 최신 한국 작품을 활용해 이해도를 높이고자 노력했습니다. 




세미나 중에 팀 워크숍을 통해 참여하신 작가/지망생분들이 서로 현장에서 아이디어를 교류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2시간으로 한정된 세미나 시간으로 인해 팀 워크숍 시간은 15분씩 2번으로 부족했음에도 불구하고, 활발하게 이야기를 나누고 전체에 공유해 주셔서 캐디터 팀에도 인사이트가 되는 시간이었어요! 




현직에서 활동하는 작가님들께 자문받으며 데이터화된 개념을 잘 정리하신 것 같습니다.
익숙한 드라마 사례를 들어 설명하니 훨씬 유익했어요.
질의응답 형식으로 장표가 이루어져 이해하기 좋았습니다.
이미 아는 내용들도 있었지만, 강사님이 의미와 이유를 잘 설명해 주셔서 더 잘 이해했습니다!
앞으로 이런 강의가 더 많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이후 더 유익한 내용으로 세미나와 서비스를 준비할 수 있도록 피드백을 요청드렸는데요, 설문조사에 참여해 주신 1기/2기 세미나 참가자분들 모두 재참여 의사 100%로 응답해 주셨어요.....!!!!!! (캐디터 팀 모두 소리 질러!!!!)






이제 곧 캐디터가 론칭됩니다! 

캐디터 론칭 후 3기, 4기 세미나도 준비할 테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




캐디터 무료 사용하기: https://www.chaeditor.im/

작가의 이전글 2년 차 대기업 사내벤처 성장스토리  - 2부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