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드렁큰드로워 Mar 27. 2017

007_시작하기에는 지금이 좋다

파고 드 시르서스 싱글 빈야드 오크 에이지드 2013

기분이 좋은 날은 물론이거니와 위로를 필요로 할 때도 와인은 적당하다


그런 날, 

리슬링을 좋아하지만 와인을 잘 모르는 동생과 집에서 함께하기로 했다


쉽게 그리고 맛있게 마실만한 와인을 꺼내 들었다


파고 드 시르서스 싱글 빈야드 오크 에이지드 2013

Pago de Cirsus Single Vineyard Oak Aged 2013


오픈하자마자 코르크와 병의 입구에서 블루베리가 샘솟았다

드라이한 편이었지만 코로 들어오는 블루베리의 단 향 때문에 달게 느껴질 정도로

블루베리 폭탄이 터진 느낌이었다


기분 좋게 시작


와인을 좋아하는 이유 중 하나는 너무 빨리 마시지 않아도 좋다는 것인데

천천히 마시면서 이야기를 많이 나눌 수 있으니 참 적당하다


일부러 시간을 내서 만나야 할 만큼 서로 시간이 잘 맞지 않아서 

오랜만에 만난 듯, 못다 한 얘기를 하고 들어주고 와인에 대해서도 알려주면서 와인잔을 기울였다

다행히 와인도 맛있어서 한결 나아진 기분이다


꽤 입맛에 맞았는지 와인을 본격적으로 시작해 봐야겠다고 한다

괜히 내가 뿌듯하네 


오늘,

와인도 인생도 조금은 성숙하게 다시 시작해보자

새롭게 시작하기에 늦지 않고 지금이 딱 좋다



*

Wine Diary : Instagram @iamsuhyeon

Drawing : Instagram @ongda_world

매거진의 이전글 006_누구에게나 첫사랑이 있듯이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