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광화문덕 Jan 05. 2017

필요하다면 부딪혀라

<신동진 기자의 글쓰기 3GO> 속 글쓰기 tip

전문가를 찾아라

인터넷으로만 필요한 정보를 찾을 수 있다면 좋겠지만 그렇지못한 경우가 훨씬 많다. 어떤 경우에는 꼭 인용하고 싶은 정보인데 출처가 불명확할 때가 있다.


인터넷이나, 학술지, 연구보고서 등에 기재된 내용이 어렵거나 이해하는 데 충분하지 않아 추가 설명이 필요할 때가 있다. 이런 경우에는 망설이지 말고 관련 전문가를 찾아야 한다.


우리나라에는 많은 단체가 있다

만약 궁금한 것이 있다면이러한 단체를 통해 90% 이상을 해결할 수 있다. 해당 홈페이지를 찾아 전화번호나 이메일 등의 연락처로 직접 연락을 해보자.


저명한 교수나 관련 활동을 하는 이들의 생생한 이야기가듣고 싶다면 관련 단체를 통해 소개를 받으면 된다. 그게 가장쉬운 방법이다. 


개별적으로 교수님들께 연락하는 것보다 이러한 단체를 통해 소개받으면 접근하기가 훨씬 수월해진다. 홈페이지에 조직도와 부서명, 직원 연락처가 있다면 부담 없이전화해보자. 


시장 전문가의 도움을 구하라

삼성, LG, 하나, KT, KB 등 기업에서 운영하는 경제연구소가 있다. 증권사에도 전문연구원들이 있다. 이들은 보통 ‘이코노미스트’, ‘애널리스트’라는 직함을 가지고있다.


전문가들에게 연락을 하는 방법은 전화보다는 이메일을 추천한다. 업무 특성상, 강연이나 발표, 회의가 많기 때문에 다짜고짜 전화를 하는 것은 실례일 수 있다. 


원하는 정보를 얻지 못할 수도 있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정성껏 보낸 메일을 읽고 답을 하지 않을 이는 내 경험상 거의 없다는 것이다. 


나 역시도 정성스럽게 한 자 한 자 적은 메일을 보면 꼭 답장한다. 메일 속에 담긴 간절한 마음을 그냥 지나칠 수가 없어서다.

매거진의 이전글 생각의 가지치기를 하라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다른 SNS로 가입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