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엘리스코딩 elice Jul 28. 2021

엘리스 AI 트랙, 사실 좀 어렵습니다.


복잡한 세상 편한 공부?


내일배움카드를 발급받아 평소에 관심이 있었던 코딩 강의를 들어보려고 합니다. 여러 회사들의 많은 강의들이 있죠. 코딩 실력도 실력이지만 빨리 취업이 잘되는 강의를 듣고 싶습니다. 어떤 분들은 개발자로 커리어를 바꾸고 싶기도 합니다. 세상이 코딩, 코딩하는 것도 있지만 빠르게 변화하는 세상 속에서 새로운 경력을 시작해서 다양한 일들을 해보고 싶기도 합니다.


하지만 접어두었던, 게다가 새로운 분야의 공부를 다시 시작하려니 엄두가 잘 나지 않습니다. 기왕이면 좀 더 편하고 수월하게 가보고 싶기도 합니다. 남들보다 좀 더 쉽고 빠르게 배워 이 지난한 구직의 시기를 빨리 끝내버리고 싶거든요. 이럴 때 유독 '속성 몇 주!', '몇 주만에 완성!'이라는 광고 문구에 끌리죠. 그런 광고들은 괜히 한 번 클릭해보기도 합니다.




엘리스가 만든 촘촘한 도움의 과정


공부에 있어 지식을 습득하는 것은 어쩌면 표면적으로 드러나는 결과일 뿐, 사실은 그 학습 과정을 버텨내는 것이 제일 큰 일입니다. 그래서인지 무언가를 공부하던 시절을 되돌아보면 어떻게든 빠른 길을 찾아보려고 애썼던 것 같습니다. 합격을 보장한다는 말에 솔깃하고, 기출 족보를 찾아 기웃거리기도 하고, 쪽집게 강사라고 불리는 사람을 찾아가기도 합니다. 같은 수업을 듣는 친구가 나보다 점수가 잘 나왔을 때는 나 모르게 뭘 더 하는 건지 너무 궁금해진 기억, 다들 있으시죠?


쉽고 빠르게만 가고 싶은 분들에게 엘리스의 수업은 사실 좀 어렵습니다. '이런 것까지 다 배워야 해?'라는 생각이 드는 순간도 있습니다. 하지만 엘리스는 속성으로 허술하게 쌓아 올린 공부의 무력함을, 함께 도와가며 만들어가는 공부의 강력함을 잘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만든 교육과정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모든 교육과정에 걸쳐 그 어떤 강의보다도 촘촘하게 도움의 과정 또한 잘 마련해 놓았습니다.




완주하면, 비로소 느끼는 것들


여러분의 코딩 공부가 혼자만의 고독한 싸움이 되지 않도록 앞에서 끌어주고 뒤에서 밀어드리려고 합니다(가끔은 들들 볶아대기도 합니다). 엘리스만의 인터랙티브 교실에서 얼굴을 보며 수업을 하고, 원한다면 얼마든지 실습을 할 수 있고, 자동 채점 시스템으로 여러분의 소중한 시간을 절약해드립니다. 그리고 언제든지 헬프센터에서 전문 튜터님께 질문하고 실시간 답변을 받을 수 있습니다.


엘리스 AI 트랙은 엄격한 선발 과정을 통과한 뛰어난 동료 레이서와 함께 실무에 바로 투입 가능한 신입 개발자, 데이터분석가, 테크니컬 기획자가 되는 교육 과정입니다. 스스로 서비스의 본질에 대해 고민하고 필요를 판단하여 더 좋은 방향으로 서비스를 이끌 수 있는 '구조적인 사고력을 갖춘 개발자, 프로덕트 오너'를 길러냅니다. 엘리스 AI 트랙에서는 6개월 간의 학습 과정을 통하여 탁월한 개발자이자, 동시에 논리적인 사고력을 바탕으로 프로젝트를 리드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인재로 거듭나기 위한 경험을 합니다.


엘리스 AI 트랙은 완주를 해야 비로소 그 의미를 알 수 있게 됩니다. 엘리스는 여러분이 완주를 향해 가는 길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고요. 그리고 엘리스의 깐깐한 검증과정을 통과하여 함께 공부하게 될 사람들은 앞으로의 커리어 여정에 좋은 동료가 되어줄 것입니다. 실제로 엘리스 1기 수료생들은 과정 수료 및 취업 후에도 끈끈한 동료가 되어 서로를 격려하고 이끌어주고 있습니다. 엘리스와 함께 더 멀리 가고 싶은 분들의 지원을 기다립니다!



엘리스 KDT AI 트랙 ▶︎알아보기


엘리스 1기 수료생들의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 영상 보기(클릭)


매거진의 이전글 나만의 코딩 포트폴리오, 코알못도 쉽게 만들고 공유해요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