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엠포스 Apr 04. 2022

일잘러의 비밀, 구글 스프레드시트 사용 방법

업무 효율을 200% 높이는 구글 스프레드시트 사용 방법

많은 회사에서 공동 작업이 많아 동시 작업이 필수인 업무를 진행할 때 '구글 스프레드시트'를 많이 사용할 것 같다. 구글 스프레드시트는 엑셀 사용법과 큰 차이가 없으면서 설문조사를 만들거나, 문서 동시 작업을 진행해야 할 때 유용해 회사에서 널리 쓰이는 업무 툴이다. PC 프로그램인 엑셀과 달리 온라인에서 사용 가능하기 때문에 핸드폰, 아이패드 등으로 언제 어디서든 파일을 수정하고 공유할 수 있다는 큰 장점도 있다. 그럼 오늘 컨텐츠에서는 구글 스프레드시트 만드는 방법부터, 문서 편집, 공유하기 등 구글 스프레드 사용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구글 스프레드시트 사용하기


구글 스프레드시트 만들기

구글 스프레드시트 문서 만드는 방법


구글에 로그인을 해준 뒤 메인 화면의 우측 상단, 구글 앱 단추인 [아홉 개 점의 메뉴] 클릭 후 [스프레드시트] 아이콘을 클릭하자. 좌측 개인의 [Google 스프레드시트로 이동하기] 클릭 후 새 스프레드시트 시작하기의 +를 클릭하면 완료!



구글 스프레드시트 문서 수정하는 방법


위에서 언급했듯이 구글 스프레드시트는 엑셀과 사용법이 거의 일치하기 때문에 엑셀에서 사용하던 함수나 그래프, 표 만들기, 다양한 서식 등 대체로 기본적인 기능들은 구글 스프레드시트에서 그대로 적용시킬 수 있다.


✔️구글 스프레드시트 셀 넓히기

구글 스프레드시트에서 작성한 글을 수정하고 싶을 때는 수정하고 싶은 부분을 더블 클릭하면 되고, 셀을 넓히고 싶을 때 엑셀에서는 [Alt] + [Enter]를 사용하였지만, 구글 스프레드시트에서는 [Alt] + [Enter]  [Ctrl] + [Enter] 도 사용할 수 있다. 그냥 엔터만 클릭한다면 다음 셀로 넘어가기 때문에, 셀 길이가 늘어나지 않으니 꼭 참고하길 바란다!


✔️엑셀 파일 구글 스프레드시트에 불러오기

작업중이던 엑셀 파일을 구글 스프레드시트에 불러오는 것도 가능한데. 화면 상단의 [파일]에서 [열기] → [업로드]를 누르면 내가 가지고 있는 엑셀 파일을 불러올 수 있어, 구글 스프레드시트로 이어서 작업할 수 있다.


✔️구글 스프레드시트 파일 이름 저장하기

파일 이름을 따로 설정하지 않았다면 제목 없는 스프레드시트로 되어있을 텐데왼쪽 상단의 [제목 없는 스프레드시트] 부분을 클릭하면, 파일명을 쉽게 변경할 수 있다.


✔️구글 스프레드시트로 설문조사지 만들기

업무를 하다 보면 설문지폼을 만들어야 할 상황이 있다. 이때도 구글 스프레드시트를 활용하여 쉽게 만들어볼 수 있다. 처음 구글 스프레드시트를 시작할 때 [템플릿 갤러리]에서 유형에 맞는 템플릿을 고르거나, 구글 스프레드시트의 상단 메뉴바 [도구]를 클릭한 후, [새 양식 만들기]를 눌러 우측 바를 활용해 유형에 맞는 설문지를 만들어볼 수 있다.



구글 스프레드시트 공유 방법

구글 스프레드시트의 문서가 완성된 후에는 쉽게 공유하기가 가능하다. 구글 스프레드시트 우측 상단의 [공유] 버튼을 클릭해 준 후, 파일 명을 입력하고 우측 하단의 [링크 복사]를 누르면 공유하기가 가하다. 문서를 다른 사용자 및 그룹과 공유하고 싶다면 [사용자 및 그룹 추가]에 공유할 사람들의 구글 계정을 추가해 주면 완료! 뷰어 권한, 댓글 작성 권한, 편집자 권한도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보다 안전하게 구글 스프레드시트를 공유하기를 원한다면 사용자의 메일 계정을 입력하여 공유하는 것을 추천한다.






여기까지 구글 스프레드시트 사용법에 대해 알아봤다. 오늘 엠포스와 같이 알아본 구글 스프레드시트 기능을 잘 활용하여 업무 속도와 스킬을 높이길 바란다 :) 그럼 다음 컨텐츠에도 더 유용한 정보로 찾아오도록 하겠다!



》월간 뉴스레터 [엠포스 태그뉴스] 구독하기

        

매거진의 이전글 드라마화 웹툰, 패꾸 마케팅, 프로필 사진 마케팅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