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팸타임스 Sep 07. 2017

암컷 댕댕이가 붕가붕가(마운팅)을 해요!

암컷 강아지의 마운팅, 원인과 대처법을 알아보자

사진 출처 : 셔터스톡

반려견을 키우는 반려인들이 가장 민망한 상황은 바로 자신의 반려견이 다른 사람의 다리나 팔, 혹은 다른 반려견들에게 붕가붕가를 할 때일 것이다. 더군다나 키우는 반려견이 암컷인데 베개나 인형에 붕가붕가를 한다면 적잖이 당황하게 된다.


하지만 암컷 개여도 붕가붕가를 할 수 있다. 그 이유를 알아보자.


원인


개들은 자연스럽게 붕가붕가, 즉 마운팅 행동을 배운다. 이것은 어린 강아지일 때부터 성숙했을 때까지 모든 개가 하는 행동이다.


일반적으로 개가 극도로 흥분했을 때 마운팅을 한다. 예를 들어 반려견 놀이터에 가서 수많은 친구 강아지들을 만나고 놀이가 너무나 재미있다면 흥겨움을 주체 못하고 마운팅을 하는 것이다. 또한 암컷 개가 발정기라면 마운팅 행동을 한다. 발정기의 암컷 강아지는 주변 모든 수컷들의 관심을 집중시킨다. 따라서 암컷 반려견이 생리 중이라면 다른 개가 많이 모이는 장소는 피하도록 하자. 반려견이 마운팅을 한다고 해서 혼내거나 처벌하지 말자.


개들은 불안을 느끼거나 스트레스를 받을 때도 마운팅을 한다. 따라서 개가 스트레스를 느낄 만한 상황인지 확인하라. 마운팅 행동이 심하거나 계속된다면 수의사와 상담해서 행동 치료를 받아야 한다.


반려견은 당신의 관심을 끌기 위해 마운팅을 하기도 한다. 개가 마운팅하는 행동을 보고 주인이 하지 말라고 말하거나 쓰다듬거나 안아줬다면, 개는 그것을 기억하고 주인의 관심을 받으려고 마운팅을 할 것이다. 이런 행동을 고치려면 반려견이 마운팅을 할 때 반응을 보이지 말고 그 자리를 벗어났다가 반려견이 마운팅 행동을 멈추면 쓰다듬도록 하자.


또 마운팅은 다른 개들에게 '내가 대장이야!'라고 알려주는 행동이다. 무생물이나 사람에게도 자신이 우위라는 것을 알려주기 위해 마운팅을 한다. 즉 자신이 집단의 리더라고 말하는 것이다. 따라서 이런 행동을 고치려면 가족 구성원 중 개의 마운팅을 가장 많이 받는 사람이 적어도 한 달 이상 반려견에게 먹이를 줘야 한다. 그러면 반려견은 자신의 먹이가 그 사람에게 달려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게 되며 더이상 사람에게 지배적인 행동을 하지 않는다.


마운팅은 성적인 행동이기도 하다. 강아지들은 장난으로 마운팅을 하지만 미래에 짝짓기를 하기 위한 연습으로 마운팅을 할 때도 있다. 만약 당신의 반려견이 습관적으로 마운팅을 한다면, 그럴 때마다 장난감이나 간식 등 다른 것으로 주의를 돌려 보자. 혼내거나 다그치면 개가 또 다른 문제 행동을 보일 수 있으니 절대 윽박지르지 않도록 한다.


혹은 건강 상태가 좋지 않다는 신호일지도 모른다. 특히 생식기 부분에 자극이 있을 때 개들은 마운팅 행동을 한다. 무시하고 치료하지 않으면, 개가 신체적으로나 감정적으로 심각한 건강 문제를 일으키게 된다. 생식기 부위에 가려움증이 또 발생하면 마운팅 행동을 계속 반복할 것이다. 또 이것은 요로 감염이나 다른 알레르기 질병의 징후이기도 하다. 어쩌면 강박장애(OCD) 또는 극심한 불안과 같은 정신적 문제일지도 모른다. 마운팅이 너무 심하게 반복된다면 수의사에게 상담을 받아야 한다.

사진 출처 : 셔터스톡

습관 고치기


습관적으로 마운팅을 하는 개는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마운팅 횟수를 줄일 수 있다.


반려견을 서서히 다른 개들에게 소개하며 긍정적인 사회화를 하도록 하라. 다른 개들과 상호 작용하면서 좋은 습관을 기르고 나쁜 습관을 피할 수 있다.


"하지 마"라는 명령어를 가르치자. 반려견이 다른 개에게 마운팅 행동을 하려고 한다면 명령어를 사용해 개의 주의를 다른 곳으로 돌리자.


혼자서 반려견의 행동을 교정하기 힘들다면 수의사나 반려견 행동 전문가의 도움을 받도록 하자. 마운팅 습관이 불안이나 정신 장애에 의한 것인지 진단받을 수 있으며 만약 정신적인 문제라면 상황에 맞는 해결법을 찾아야 하기 때문이다.


개에게 어떤 문제가 생기든, 그런 문제 행동이 계속되지 않도록 즉시 대응하는 것이 중요하다. 더 중요한 것은 주인으로서 책임감을 보이는 것이다. 그래야 반려동물과 좋은 관계를 오래 유지할 수 있다.

작가의 이전글 [팸TV] 백만이의 일기 4편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