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필오 Aug 13. 2017

서울대입구역 노트북 작업하기 좋은 공간, 피치트리

(국내편) 원데이 노마드_스페이스클라우드 이용

1.  해외 코워킹 스페이스를 방문한 느낌, 피치트리.

   

 #쾌적함    #젊음    #편안함

    키워드를 기준으로 코워킹 스페이스에서 느낀 바를 설명하겠다.

피치트리의 포인트 칼라는 살짝 톤 낮은 핑크!

직업 습관이라 그런지 ㅎㅎ 제일 먼저 인상 깊게 바라본 곳은 칼라였다. Peachtree를 메타포하여 핑크 칼라가 나온 것 같은데, 색상 자체에서 주는 젊음의 느낌이 좋았다.

서울대입구역에서 가까운 거리에 위치해있다. 이날은 제본을 꼭 하고 싶었는데, 피치트리 맞은편에 제본할 수 있는 곳이 있어서 편리했다. /* 제본은 권당 1500원(신라인쇄) */


피치트리는 BS타워 2층에 위치해 있다.

엘리베이터나 계단을 이용해도 된다. 2층에 도착하면 바로 문이 열리지 않는다. 벨을 누르면 스탭분께서 나와서 문을 열어주신다. 내가 갔을 때 계셨던 매니저님은 사실 피치트리 디자이너님이셨다!

친절하게 공간도 설명해 주시고, 다른 층의 피치트리도 보여주셨다.

첫 만남의 첫인상이 중요하다고 하는데, 이날은 디자이너님 덕분에 피치트리에 대해 좋은 인상을 남길 수 있었다. (명함을 들고 갔어야 했는데 ㅠ)

오른쪽 벨을 누르시면 됩니다.

들어가면 바로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등록을 해야 한다. 예약 확인이 되면, 지문등록을 하는데 이는 출입을 위한 지문등록이다. 잠시 외출을 하고 와도 어느 정도 보안이 지켜진다.


데스크에 있는 스티커는 자유롭게 가져가도 된다 :)



#쾌적함


피치트리의 첫인상은 여러 가지가 있었는데,

매니저님의 친절함,

피치트리의 브랜드,

그리고 쾌적함이 있었다.


넓게 트여있는 공간이 얼른 앉아서 작업하고 싶은 마음을 부추겼다.


#젊음


피치트리의 여러 부분에서 젊음이 느껴졌다.

힘들지만 재밌어서 괜찮아.


너무 멋진 슬로건이다. 자신이 좋아서 하는 일이 힘들 때 주로 하는 말 아닌가!

이곳에 오는, 즐겁게 작업하는 사람이라면 마음속으로 한 번씩 말해보았던 말일 듯하다.

그래서 더 공감 가고, 힘이 나는 슬로건이다.


솔직한 슬로건에서

도전하는 젊음이 느껴졌다.


노트북 딱 이 위치에 붙여놓았는데, 요즘 이 스티커 보면 힘이 난다 ㅠ


피치트리 내에서도 행사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있는데,

이곳에서 하는 행사들에 대한 공지 등등을 게시판이나 알림 스크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액티비티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모습이 보인다. 주로 IT 관련 행사, 모임 등이 열리는 듯하다.

모임공간. 스크린이 설치되어있다.



#편안


피치트리는 여러 가지로 좋은 느낌을 주었는데, 편안하게 작업할 수 있다는 점도 있었다.

카페같이 공개된 공간에서 작업하다 보면, 자리를 비우기가 두렵거나 곤란하곤 했는데,

이곳은 지문으로 출입을 할 수 있는 시스템이 그러한 불안함을 싹 없애 주었다.


개인적으로 사물함을 사용하지 않아서 1일 사용자에게도 허용되는지는 모르겠지만,

멤버십에 등록한 사람들한에서는 사용이 가능한 듯 보였다.


종이 재단기도 보인다. 인쇄 복사도 가능하다.

사진 촬영을 못했지만, 마음껏 마실 수 있는 커피머신이 있고,

냉장고 안에는 주스도 있다.


아이 쾌적해 *_*




2. 좋았고, 아쉬웠다.


좋았고,

1. 상당히 쾌적했다.

2. 기본 세팅 굳 (와이파이, 좌석, 콘센트 유무, 교통 굳)

3. 지문인식으로 출입하는 방식이 카드로 출입을 하는 곳보다 편리했다.

4. 편의시설들이 가까운 곳에 있어서 편리했다. (제본하는 곳이 가까운 곳에 있어서 개인적으로 편리했음)

5. 많은 것을 허용해주는 편의시설! (아래 이미지 확인)

    - 24시간 운영, 개인락커(1일 사용자가 사용할 수 있는지는 모르겠음), 간단한 다과 및 음료, 연중무휴 등등! (개인적으로 좋았던 편의시설.)


아쉬웠다.

1. 같은 건물에 고깃집이 있어서 그런지, 화장실을 가기 위해 문밖으로 나오면 바로 고기 냄새가 올라온다. 내부로는 냄새가 들어오지 않아서(공기청정기) 작업할 때 상관없었지만, 문밖으로 나오면 냄새가 강하게 난다는 점이 있다. 사실 작업에 엄청난 지장은 없다 :)

2. 공용으로 사용하는 2층 공간은 가끔 행사 공간으로도 쓰인다. 예약 시 매니저님께서 시간 조정을 해주셔서 미리 공지를 해주시는데, 미리 잘 알아보고 예약하면 좋을 듯하다.


24시간 운영


예약이나 정보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피치트리 홈페이지 https://www.peachtree.kr/snu-3rd

피치트리 멤버심 정보 https://www.peachtree.kr/member-services

스페이스 클라우드 피치트리 https://spacecloud.kr/space/6631

(예약은 스페이스 클라우드에서)

필오 소속프론트엔드
구독자 81
매거진의 이전글 메이커스를 위한 코워킹 스페이스, Prife[:프리페]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