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광진문화연구소 Jul 19. 2019

[7호] 나루살롱_임지현작가/진지현작가

미끄러지는 조각

근래 제작하는 작업 ‘미끄러지는 조각’은 비누가 가진 여러 측면 중 질감을 표현합니다. 화면은 둥글고 유연한 생김새, 높은 채도의 색, 미끄러지는 붓질을 통해 비누가 물과 섞이며 만들어지는 촉감의 결을 시각적으로 끌어냅니다. 동시에 완결된 비누 이미지에서 멀어져 붓질을 통한 유연한 형상을 그려내는 것에 관심을 두고 있습니다.


임지현

저의 작업은 기억들을 되살릴 때 정적인 것이 모여 움직임을 이루듯 시선을 고정시켜 구체화하고 이미지를 배열하는 과정을 통해 정적인 것에서 동세를 찾고 있습니다. 세종대학교 회화과(한국화전공) 학부와 대학원을 졸업하였습니다. 현재는 광진구 구의동 작업실에서 5명의 작가들과 작업을 하고 있으며 아주 귀여운 고양이를 키우고 있습니다.

Instagram : muzmuu / gumauu (고양이 계정) / e-mail : imgianna@naver.com



여름, 별똥별 떨어지고

평면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주로 먹과 아크릴을 사용합니다. 사람들과 주변 생물들에 대한 관심이 많습니다. 평소 그리고 싶은 것들을 기억했다가 회화로 옮깁니다. 요즘 관심사는 어딘가 반짝 빛나고 있는 연약한 것들을 담담하게 표출하는 것입니다.


진지현
회화 작업을 하고 있는 진지현입니다.
인간의 고단함과 생물의 아름다움이 엉켜있는 세상을 표현합니다.
현재를 살고 있는 사람들을 바라봅니다.

홈페이지: jiinji.modoo.at / Instagram : jin___ji
매거진의 이전글 [7호] 나루생활사_그들에게 진정으로 필요한 것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