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박랑자 Aug 13. 2020

[기록] 자기평가서를 활용한 교과세특 쓰기

'2021학년도 서울대학교 학종 안내서'의 내용을 참고하여,

달라진 작성 지침과 입시 환경의 변화로 인해, 올해도 교과세특의 방법을 고민해 봅니다.

매년 기존의 글을 수정해 오다가 오랜만에 새롭게 쓰는 교과세특 관련 글입니다.



교과세특은 학생 중심이어야 합니다.

교사 중심, 수업 중심인 기록보다 학생을 평가할 수 있는 요소가 더 풍부하기 때문입니다. 

서울대학교의 '2021학년도 학생부종합전형 안내서'에서도 관련 내용을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세부능력 및 특기사항 안에 학생 개개인의 학습활동 내용을 담아주시기 바랍니다. 교과학습 내용이나 학교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세세하고 장황한 내용보다 학생을 평가하고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되는 내용을 요약하여 작성해주세요. 학생이 무엇을 배우고, 어떻게 성장했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개별화된 기록을 담아주세요. 학습활동의 결과만이 아니라 배움의 동기와 과정, 결과와 후속 활동까지 기록된다면 좋겠습니다.

― 서울대 2021학년도 학종 안내서 25쪽
선생님들께서는 학생들이 수업 중에 보인 개별적인 노력을 학교생활기록부 세부능력 및 특기사항에 기록해 주시기 바랍니다. 서울대학교 입학사정관이 중점을 두고 파악하고자 하는 또 한 가지는 학생 스스로의 경험과 노력입니다. 그러므로 학교생활기록부에서 학업 결과 이외에도 학생 개개인이 어떤 노력과 학업 특징을 보여 왔는지, 특별한 학업 소양을 어떤 학습과정에서 어떻게 보여 왔으며 어떤 성장을 보였는지를 나타내 주시기 바랍니다.

― 서울대 2021학년도 학종 안내서 30쪽


그런데 1명의 교사가 여러 명의 학생의 특징을 파악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닙니다.

다행스럽게도 2020학년도 학교생활기록부 지침에는 소위 셀프 학생부를 금지하면서 아래의 자료를 학생들로부터 받을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동료평가서

자기평가서

수행평가 결과물

소감문

독후감


수업을 마치고 난 후, 또는 수업 활동을 마치고 난 후 자기평가서를 받으면 이를 세특 기록에 활용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자기평가서에 어떤 내용으로 평가문항을 구성할지가 고민이 됩니다. 그래서 서울대 학종 안내서에 있는 학업능력과 학업태도의 평가기준을 참고하였습니다. 


학종 평가 기준 중 '학업능력'의 평가기준. (서울대 2021학년도 학종 안내서 7쪽)


위에 제시된 의문문 형태의 평가기준들은 대학의 평가자(입학사정관)가 학생들의 서류를 읽으면서 그 학생(지원자)에게 속으로 던져보는 질문들일 것입니다. 매우 유용하지만, 다소 추상적입니다. 그래서 조금 더 구체화시켜 본 질문을 만들어 보았습니다.


이를 활용해 교사는 교과세특을 작성하면서 자신이 작성한 글의 체크리스트로 활용하거나 학생들에게 자기평가표 문항으로 제시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한편, 학생은 선생님이 써주신 세특을 읽고 자신의 우수성 정도를 확인하는 체크리스트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먼저, '학업능력'에 대한 것입니다. 

(먼저 원래의 평가기준을 제시하고, 각각의 평가기준마다 구체화해 본 내용을 아래에 제시했습니다.)


① 의미 있는 학습 경험은 무엇이었는가? 

이 과목(활동)에서 다룬 내용 중 네게 가장 의미 있는 것은 무엇이었어? 


② 자신의 성취를 고민하고 더 필요한 공부가 무엇인가 고민한 경험이 있는가? 

➔ 이 과목의 성취도를 올리기 위해 네가 더 어떤 노력을 해야 할지 고민해 보았어? 그 노력 덕분에 수업이나 평가에서 좋은 결과를 낸 사례가 있어?


③ 단순 암기 수준 이상의 깊이 있는 이해를 바탕으로 한 지식을 갖추었는가?

➔ 이 과목에서 배운 것들 중 네가 특별히 좋아하거나 아는 것이 많아서 사람들에게 알리거나 발표하고 싶은, 그런 욕구가 샘솟는 지식이나 학습 내용이 있어? 


④ 습득한 지식을 적절히 활용한 경험이 있는가? 

이 과목에서 배운 내용을 실제로 적용한 경험이 있어? 배운 내용을 삶 또는 세상 일과 관련 지은 사례가 있어?   


⑤ 노력을 통해 성장한 모습은 어떠한가? 

➔ 이 수업을 듣기 전의 너와 지금의 너를 비교했을 때, 더 나아진 점이 있어? 예를 들어 학문적 이해가 더 깊어졌다면 어떤 부분인지? 어떤 능력이 생겼다거나 더 강화된 것이 있는지? 더 성숙해진 가치관이나 생각의 변화가 있는지? 이 과목을 공부하면서 네가 터득한 독창적인 원리나 방법이 있어?


학종 평가 기준 중 '학업태도'의 평가기준. (서울대 2021학년도 학종 안내서 9쪽)


다음은, '학업태도'에 대한 것입니다.

(먼저 원래의 평가기준을 제시하고, 각각의 평가기준마다 구체화해 본 내용을 아래에 제시했습니다.)


⑥ 열심히 공부한 이유는 무엇인가? 

진로와 관련하여, 이 과목을 열심히 공부한 이유가 뭐야? 이 과목에서 너의 희망 진로와 관련한 역량 중 무엇을 기르고자 했어?


⑦ 지식을 쌓기 위한 과정은 어떠하였는가? 

이 과목을 어떤 방법으로 공부했어? 남다른 과정이나 방법이 있으면 이야기해 줘. 그리고 활동을 위해 참고한 책, 강연, 인터넷 자료 등이 있으면 알려줘.


⑧ 적극적이며 지속적으로 노력하였는가? 

수업 중의 발표활동과 학습지활동 등에 열심히 참여했지? 당연히 해당 수행평가 점수는 만점이겠지? 수업 중에 질문도 열심히 했겠지?


⑨ 학교생활 전반에 적극적으로 참여했는가? 

➔ 생략.


⑩ 스스로 알고자 하는 호기심과 도전적 태도가 나타나는가? 

궁금해서 스스로 찾아본 내용, 성공하기 다소 어려웠음에도 불구하고 시도해본 경험이 있으면 알려줘. 특정 주제에 대해 선생님과 자주 소통하고 질문을 주고받았다면 이런 내용도 좋아.


⑪ 자기주도적으로 학습하였는가? 

모둠에서 주로 네가 맡은 역할은 뭐였어? 수업 중에 학습 내용을 친구에게 가르쳐주며 너에게도 도움이 된 경험은 있어? 스스로 어려움을 극복하며 학습 내용을 알고자 노력한 적이 있어?



위 질문들에 답을 할 수 있는 세특이 좋은 세특입니다.




위 질문들을 이해할 때 오해하지 말아야 할 것이 있습니다. 

각 질문은 개별적인 내용이 아닙니다. 서로 유기적으로 관련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③, ⑦, ⑩번은 깊고 넓게 공부하는 태도와 능력에 대한 것으로서, 서로 매우 밀접합니다. 


위 질문들을 자기평가서로 활용할 때 주의할 것이 있습니다.

첫째, 수업활동 및 수행평가로 입력할 내용을 제한해야 합니다. 교사가 관찰할 수 없는 내용과 수업 외 활동은 기록할 내용으로 적절하지 않습니다. 

둘째, 모든 질문을 활용하기보다 해당 수업이나 수업활동의 특성에 맞추어 몇 개의 질문을 선택해서 제시하는 것이 좋습니다. 학생들에게도 모든 항목을 기록하려 하기보다 해당하는 내용이 있는 경우만 기록하도록 안내해야 합니다.

셋째, 학생들이 응답할 때 자소서를 쓰듯 개인적인 활동 내용에 치중하지 않도록 해야 하고, 과장되거나 허황된 내용이 없도록 반드시 주의를 주어야 할 것입니다. 

넷째, 반드시 '사실'에 근거해야 하고, 섣부른 평가나 미사여구는 지양해야 할 표현입니다.

다섯째, 반드시 학교교육활동 중 교사 지도 하에 학생들이 직접 작성하도록 해야 합니다. 


위 질문들을 체크리스트로 활용할 때도 주의할 것이 있습니다.

개별 과목의 세특에서 위 요소 모두 갖추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것을 알려줘야 합니다. 여러 과목의 세특을 통해서 전반적으로 확인이 되면 됩니다.


그런데 사실은, 어떻게 쓰느냐의 문제보다 어떻게 수업을 하느냐의 문제가 더 중요합니다.

수업에 참여하여 학생이 보여준 실제 사례들 중에서 의미가 큰 것을 기록하는 것이 교과세특이기 때문입니다. 좋은 세특은 좋은 수업이 낳을 수 있는 자연스러운 결과 중 하나입니다.







(부록) 교과 특기사항 파악을 위한 자기평가서 예시*

! 다음을 읽고 답변할 수 있는 질문에만 간단히 답변하세요. 단, 교사가 확인할 수 없거나 근거가 없는 내용은 기록하지 마세요. 제출된 답변은 질문별로 나누어 기록하지 않습니다. 선생님이 직접 관찰한 모습과 수행평가 결과를 토대로, 행여 놓칠 수도 있는 노력의 요소와 특징을 파악하는 용도로만 활용될 것입니다.


① 이 과목 또는 수행평가 활동들에서 다룬 내용 중 네게 가장 의미 있는 것은 무엇이었어? 


② 이 과목의 성취도를 올리기 위해 학기 중에 네가 더 어떤 노력을 해야 할지 고민해 보았어? 그 노력 덕분에 수업이나 평가에서 실제로 좋은 결과를 낸 사례가 있어?


③ 이 과목에서 배운 것들 중 네가 특별히 좋아하거나 아는 것이 많아서 사람들에게 알리거나 발표하고 싶은, 그런 욕구가 샘솟는 지식이나 학습 내용이 있어? 


④ 이 과목에서 배운 내용을 실제로 적용한 경험이 있어? 다른 교과나, 동아리활동, 자율활동, 진로활동, 학급 내 활동 등에서 말이야. 나아가 삶 또는 세상 일과 관련 지은 사례가 있어? 


⑤ 이 수업을 듣기 전의 너와 지금의 너를 비교했을 때, 더 나아진 점이 있어? 예를 들어 학문적 이해가 더 깊어졌다면 어떤 부분인지? 어떤 능력이 생겼다거나 더 강화된 것이 있는지? 더 성숙해진 가치관이나 생각의 변화가 있는지? 이 과목을 공부하면서 네가 터득한 독창적인 원리나 방법이 있어?


⑥ 진로와 관련하여, 이 과목을 열심히 공부한 이유가 뭐야? 이 과목에서 너의 희망 진로와 관련한 역량 중 무엇을 기르고자 했어?


⑦ 이 과목을 어떤 방법으로 공부했어? 남다른 과정이나 공부(탐구)방법이 있으면 이야기해 줘. 그리고 이를 위해 참고한 책, 강연, 인터넷 자료 등이 있으면 알려줘.


⑧ 수업 중의 발표활동과 학습지활동 등에 열심히 참여했지? 당연히 해당 수행평가 점수는 만점이겠지? 수업 중에 질문도 열심히 했겠지? 그렇다면 수행평가에서 높은 성취를 이루었는지, 수업 중의 발표나 질문에 얼마나 열심히 참여했는지 말해줘.


⑩ 궁금해서 스스로 찾아본 내용, 성공하기 다소 어려웠음에도 불구하고 시도해본 경험이 있으면 알려줘. 특정 주제에 대해 선생님과 자주 소통하고 질문을 주고받았다면 이런 내용도 좋아.


⑪ 수업 중에 학습 내용을 친구에게 가르쳐주며 너에게도 도움이 된 경험은 있어? 스스로 어려움을 극복하며 학습 내용을 알고자 노력한 적이 있어? 


주* 
위의 샘플을 hwp 문서로 내려받기 - https://googeo.kr/entry/recording-class
(링크를 누르면 본문의 맨아래에 있습니다.)
구글 설문 예시 보기 - https://forms.gle/1iHBZAfSfqUicckA9



수정 로그

2021. 7. 15. 부록 및 샘플(예시) 문서 링크 추가

박랑자 소속 직업교사
구독자 233
매거진의 이전글 K-MOOC 어떻게 활용할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