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투잡남 Nov 23. 2018

Original의 힘

많은 컨텐츠들이 고전에서 비롯되었음을 새삼스레 깨닫다.

  독서에 관한 내용은 나뿐만 아니라 수 많은 독서가들과 강사들과 모든 이들이 귀에 닳도록 이야기를 건넨다. 독서를 해야 하는 이유와 독서가 가진 힘을 알기에 그렇다. 때로는 지겨우리만큼 "독서"에 대한 이야기를 듣다보니 싫증이 생기기도 한다. 그럼에도 나는 오늘 왜 독서의 중요성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독서를 해야 하는 이유는 오리지날이 가진 힘이 있기 때문이다.


   오늘 같은 지점에서 근무하시는 분과 이야기를 나누다가 나온 이야기가 있었다. '하울의 움직이는성'이 걸리버 여행기의 내용을 참조하여 만들게 되었다는 것이다. 내가 아는 그 유명하고 재미난 에니메이션이 알고보니 걸리버 여행기로부터 비롯된 내용이었다. 뿐만 아니라 은하철도 999에도 일정부분 영향을 끼쳤다는 것이다. 걸리버 여행기는 그 외에도 또 다른 고전인 '타임머신'에도 영향을 끼치기도 했다.


  한권의 책에 소개된 상상력이 우리가 흔히 접하던 컨텐츠들을 만들어 내는데 큰힘이 되어 준 것이다. 이외에도 전부 다룰 수 없을 만큼의 많은 컨텐츠들이 고전문학과 인문관련 서적들로부터 영향을 받았고 컨텐츠로 탄생했다. 인문 고전을 통해 얻어진 것들은 전부 나열할 수 없을 정도로 넘치고 흐른다. 때로 내 친구들에게  독서활동에 대해 권유한적이 있다. 그에 대한 그들의 대답은 언제나 같았다.


 독서는 재미가 한개도 없다고 말이다. 


  우리가 즐기고 재미를 느끼는 수 많은 매체물들이 사실상 책으로부터 발전한 것들이 많은데 그 사실을 인지하지 못하는 것이다. 보물을 찾아내는 방법에 대한 관심이 없는 것이다. 오리지날이 가지고 있는 힘, 바로 책이 가지고 있는 힘이 생각보다 강력함에도 인식자체를 못하거나 하고 있음에도 실천으로 옮기는 능력이 부족한 것이 우리의 현실일 수 있다.


  독서가 어쩌면 힘든 이유는 효과가 빠르게 나타나지 않기 때문일 수 있다고 생각하기도한다. 한 두달 해서는 힘을 발휘하지 못하는 것이 독서의 특징이다. 적어도 1년, 길게는 3년에서 10년까지 누적이 되어야 급성장이 가능하다. 그렇기에 독서가 어렵고 힘들다고 느끼는 것이라고 생각하기도 했다. 임계질량에 다다르는 그 시간이 다른 것들에 비해 오래걸린다고 생각하는 탓일 것이다. 런데 독서에 대한 능력이 없으면 나이가 들수록 값어치가 하락할 것이라고 본다. 반면에 독서 능력을 갖춘 사람은 어디를 가도 리더를 하게 되고 어디를 가더라도 사업을 일으키며 능력을 발휘한다.


  고로 나는 유투브를 하려고 하는 사람이건 사업을 하려는 사람이건 디자이너건 개발자건 할 것 없이 모두 독서를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누가 되었든지간에 독서를 하는 것이 본인의 성장과 직결된다고 확신한다. 한 달에 1권이 힘들면 3달에 1권도 괜찮다. 안하는 것보다는 훨씬 생산적이다. 그래도 나는 1년에 최소 12권은 읽는 것이 바람직하고 모든 것이 자동화 되는 사회 속에서 버틸 수 있는 힘이 될 것이라 믿는다.

  

매거진의 이전글 나에게 지금 필요한 것은 "인내심"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