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전구 Jul 09. 2020

음식만 담았을 뿐인데... 그림이 되는 접시

맛있는 음식을 접시에 담습니다. 접시에는 여인의 모습이 그려있습니다. 여인의 풍성한 머리카락에 음식을 담으니 화려한 헤어스타일의 그림이 완성됩니다.

콜롬비아의 디자이너이자 아티스트인 Marianella Salinas Jaimes의 여신 접시 시리즈입니다. 흰 접시를 여신 얼굴 일러스트로 채웁니다. 음식을 접시에 담으며 여신을 색칠하듯 장식합니다. 음식과 일러스트 접시가 어우러지며 아름다운 그림이 식탁 위에 펼쳐집니다.


<아이디어 플러스>


출처 : https://www.behance.net/marianellasj

생각전구 : http://ideabulb.co.kr/


매거진의 이전글 햄버거, 먹지 말고 발에 양보하세요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다른 SNS로 가입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