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생각전구 Sep 09. 2020

"빛도 시간을 따라 흘러간다" 모래시계 무드등

침실을 은은히 밝히고 있는 조명이 있습니다. 그런데 모양이 모래시계를 닮았습니다. 테이블 위 램프와 모래시계는 어떤 관계가 있을까요?

모양은 물론 작동 방법도 모래시계와 같습니다. 테두리 안의 조명을 돌려 위아래를 바꾸면 빛이 들어옵니다. 조명은 약 30분 동안 점점 흐려지며 결국 꺼지게 됩니다. 마치 모래시계의 모래가 아래로 흘러내리는 것처럼 말이죠. 물론 조명을 돌리지 않고 수동으로 켤 수 있으며, 꺼지지 않게 계속 켜 놓을 수도 있습니다. '모래시계 무드등'은 중국 디자이너 Chu Dongdong, Liu Bei, Ren Peng, Lin Rulong 그리고 Weng Hang의 아이디어입니다. 잠자기 전 모래시계를 켜고 빛이 점차 약해지며 스르르 잠이 들면 좋겠네요.

Time Machine 조명은 빛과 시간의 조화를 담고 있습니다. 시간에 따라 빛도 변합니다. 우리가 인식하지 못하는 사이 시간은 계속 흘러가고 그 시간은 다시 돌아오지 않죠. 시간의 소중함을 조명을 통해 전달하는 아이디어입니다. '모래시계 무드등'은 2020 K-Design 어워드 수상 작품입니다.


<아이디어 플러스>


출처 : https://www.yankodesign.com/2020/09/08/hourglass-shaped-table-lamp-helps-you-keep-track-of-time-using-ambient-light/

생각전구 : https://in.naver.com/ideabulb


매거진의 이전글 우유 패키지에 등장하는 파란 고양이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페이스북·트위터로 가입했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