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Plato Won Nov 28. 2018

時不可失

한 번 지난 때는 다시는 오지 않는다

시불가실

時不可失

한 번 때가 지나가면

다시는 기회가 오지 않는다.


창조적 예술가가
되고 싶다면

너무 좌고우면 하지 말아야 한다.


큰 한 숨을

들이 마시고

잠시동안 침묵의 시간을 가진 뒤

한 획으로

승부수를

띄우는 검투사의 자세


리더는

군주는

그런 자리다.


시불가실이라

이리 재고 저리 재다

때를 놓치지 않을 정도의 지혜

내게 있다면


그것은

평소
숙고하는 삶에

익숙한

결과라는

점을 밝히고자 한다.


때가 왔을 때

한 획을 그을 수 있는

용기가 내게 있다면

내 주변에

의리 있고 가치를 추구할 줄 아는
 벗들이

있었음을 밝히고자 한다.


오늘
귀가하는 새벽길,
밤하늘의 별들이

유난히도 빛나 보이는 구나.


나의 벗들은

밤하늘에 빛나는 별빛을
좇아 길을 가는 지혜가 있다.

아~
 세상사람들은

밤하늘에 빛나는 별들이
저리도 많은데
반짝이지도 않는
황금빛에 현혹되어

때를 놓치는 구나


세상만사

時不可失인 것을



Plato Won



작가의 이전글 사람을 모아 놓고 외로움에 뜬다.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