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C.S.Lewis

by 쏘블리 Feb 25. 2018

인생의 우선순위

하루를 촘촘히 살고 있다.


아침에 일어나면 물을 마시고, 스트레칭을 하고

출근길에는 좋아하는 강의를 듣는다.

짬이 날때는 글을 쓰고,

미뤄왔던 중국어공부도 하고 있다.


가족들과 자주 전화를 하고

동생들과는 한달에 한 권, 책 읽기를

친구들과는 한달에 한 번, 성장하는 모임을 갖는다.


중요한 건,

하루는 촘촘한데 힘들지 않다.

지금 하는 일들이 인생에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일과 연관이 되어 있기 때문이다.



내게는 인생의 10가지 우선순위가 있다.


1)화목한 가족들,

2)자아실현,

3)부모님을 편안히 보살피는 것,

4)쓰기와 그리기,

5)건강과 아름다움,

6)시간적인 여유,

7)평생배움,

8)넉넉한 돈, 경제적 여유

9)우정, 친구,

10)여행, 쉼


10가지 우선순위에 속하는 활동을 할수록

삶은 내가 원하는 것과 가까워진다.


만약 내가 주변의 상식에 휘둘려 우선순위에 없는 활동을

(예를 들어 피아노를 배운다거나, 명품을 소비한다거나, 오지탐험을 한다거나 권력과 지위를 쫓는다거나 등) 하면 당장의 욕구는 충족될지 모르겠지만, 진정으로 내가 원하는 삶과는 멀어진다.


진정으로 원하지 않는 것에 시간을 쏟으면

진정으로 원하는 일을 할 시간이 없다.


시간이 없어서,
원하는 일을 할 수 없다고 말하게 될 것이다.




우리는 늘 타인을 궁금해하며 살아간다.

연예인의 일거수일투족, 가십거리도 궁금하고

지금 관심 있는 그 남자가 어떤 사람인지도 알고 싶다.


그러나 나에 관해서는 얼마나 알고 있을까?

인생에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가치는 무엇인가?

내가 진짜 무엇을 하고 살아야 행복한가?


스스로가 스스로의 가장 큰 전문가가 되는 것,

인생을 한결 편안하게 살 수 있는 길이다.




 by.쏘블리




매거진의 이전글 괜찮다고 하지만, 그녀가 분명히 삐졌을때

작품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