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라이킷 댓글 공유 브런치 글을 SNS에 공유해보세요
By kakaoprivacy . Dec 03. 2015

카카오, 투명성 Hero로 선정

[카카오] Access 정보인권 영웅&악당 발표_2015년 9월 22일

글로벌 정보인권단체 Access는, 9월 22일 <2015 Heroes & Villains of Human Rights and Communications Surveillance>를 발표 했습니다. 카카오는 이 중에서 투명성 원칙의 hero로 선정되었습니다. 


이번 발표는 2013년 400여 개 글로벌 시민단체 그룹이 서명한 International Principles on the Application of Human Rights to Communications Surveillance (이하 ‘원칙’)의 2주년을 맞아, 이 원칙의 13개 분야별로 영웅 & 악당을 선정했다고 합니다.


전체 원칙의 영웅은 David Kaye(UN 인권이사회 표현의 자유 특별보고관), 악당은 Hacking Team(이탈리아 해킹 프로그램 회사)이 선정되었습니다.

투명성 원칙의 영웅은 카카오, 악당은 텔레포니카가 선정되었습니다. 카카오가 영웅으로 선정된 이유는, 지난 1년간 정부의 이용자 정보제공 거부를 선언했고, 종단간 암호화 및 데이터 보관기간 단축 등 프라이버시 보호조치 실행했으며, 투명성 보고서를 발간한 것으로 설명하고 있습니다. 해당 원문(링크 포함)은 아래와 같습니다.

Transparency
Principle: States should be transparent about the use and scope of Communications Surveillance laws, regulations, activities, powers, or authorities.

Hero: Kakao (formerly Daum Kakao)
Kakao owns a South Korean internet company with a popular messaging service. Over the past year, Kakao vowed to reject government requests for user data and began implementing privacy safeguards such as end-to-end encryption and reduced time for keeping user data on company servers. The company also issued a Transparency Report disclosing the number of requests for user information that it received from government agencies, and explaining how the company responds to these requests. 

Villain: Telefonica
The giant telecom company has made human rights commitments and funds a "data transparency lab, " but has failed to live up to these principles in its own business practices. Despite serving around 300 million users worldwide, Telefonica does not issue a data Transparency Report, as its peer companies do, and has not disclosed its responses to government requests for user data, network disconnections, and content removal.


카카오는 투명성 영웅으로 선정된 것에 대해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며, 이용자의 프라이버시를 보호하기 위한 기술적∙제도적 노력과 더불어 관련된 정보를 투명하게 밝히는데 더욱 노력해 나가겠습니다. 



카카오 프라이버시 정책 브런치입니다.
댓글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서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