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김윤 Aug 19. 2018

연애를 잘 시작하는 사람들의 특징_첫번째

지금은...외롭지 않다는 거짓말을 버릴 것

다음은 많은 사람들이 들어봤음직한 이야기입니다.  



한 남자가 매일 신에게 로또 1등에 당첨되게 해달라고 빌었습니다. 그렇게 기도하기를 몇 년... 드디어 그 남자의 꿈에 신이 나타났습니다.  


남자는 신에게 "이렇게 열심히 기도했는데 왜 로또 1등에 당첨시켜주지 않느냐"라고 따졌습니다.  그랬더니 돌아온 신의 대답은... 아래와 같습니다.  


로또를 사야 당첨을 시켜주지



저는 거의 모든 사람들이 본질적으로 ‘외로운 감정’을 지니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래서 누군가가 말하는 “지금은 외롭지 않아”, “지금은 일이 중요해!”, “아직 별생각 없는데?!”, “혼자여도 괜찮아”라는 말들을 잘 믿지 않습니다.  


누군가와 감정적으로 엮이는 게 귀찮아서 혹은 또다시 상처받을까 봐 만남을 하지 않는 경우는 있어도 외롭지 않다는 건 거짓말입니다.  


연애를 시작하기 위한 첫 번째 과제는 마음속에 있는 자신의 외로움을 인정하는 것입니다.  

그다음 중요한 게 있습니다. 바로... 




집.밖.으.로 나가는 입니다.  




'연인/배우자를 찾는 것'은 직업을 찾는 것만큼이나 아니 그 이상 인생에서 중요한 투자라고 생각합니다 

‘투자’라는 단어로 표현하니 세속적으로 들리실 수도 있겠는데요. 단지 부자 연인, 스펙 좋은 배우자를 만나라는 의미가 아닙니다.  


평생을 살면서 나를 온전히 이해해주고, 대화가 통하고, 인생 여정을 함께 공유해나갈 수 있는 인연을 만난다면 그 얼마나 행복할까요. 좋은 직업을 찾는 것 그 이상으로 삶의 행복도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내가 어떤 상황에 있든 간에 상관없이, 좋은 파트너로 인해 얻는 정신적인 풍요는 말로 표현할 수 없을 것입니다. 정서적인 안정감을 바탕으로 내 커리어도 더 잘 꾸려나갈 수 있을 테고요. 



그런데 우리는 어떤가요? 

영화, 드라마의 영향인지 왠지 인연은 어딘가에 반드시 있고 살다보면 운명적으로 만날 것만 같습니다.  

내가 너무 애를 쓰면 안 될 것만 같습니다...하지만 실상은 다릅니다. 

누군가를 만나기 위해서는 애를 쓰셔야 합니다. 


 

인연을 찾는 것에도 나의 자발적인 ‘노력 필요합니다

로또 당첨이 되기 위해서는 일단은 로또를 사야 하는 것처럼 

최소한 ' 밖으로 나가는 노력' 필요합니다.  


공부를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 대학 입시를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지 생각해보세요.  

취업에 필요한 토익 점수를 따기 위해 얼마나 노력하며 공부했는지를 떠올려보세요.  

어떤 분께는 공부나 취업 준비가 해당사항이 없을 수도 있지요.  

운동을 좋아하신다면 한 자세를 제대로 하기 위해 몇 번을 시도하고 부딪혀봤는지를 돌이켜보세요.  


입시, 취업, 운동보다 인생에서 더 중요한 마음이 통하는 인연 찾는데 여러분은 얼마나 노력을 기울여 봤나요?  

입 밖으로 혹은 마음속으로는 ‘외로움’을 외치면서도 우리는 어쩌다 주변에서 시켜준 소개팅을 몇 번 하고는 ‘난 역시 연애는 아닌가 봐’를 읊조립니다. 


주변에서 어떤 로직으로 소개팅을 시켜줄까요? 주선자가 정말 진심으로 이 사람의 취향과 그 사람의 가치관을 비교해서 잘 어울릴 것 같아 시켜주나요? 물론 그런 경우도 있겠지만 대부분은 이 친구도 ‘솔로’이고 그 친구도 ‘혼자’이기에 시켜주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그래서 당연히 잘 맞지 않을 확률이 더 높은데, 몇 번 안되는 걸 ‘당해’보고는 ‘역시 연애는 무슨...난 아닌가 봐’하게 되지요.  


노력하라고 해서 대단한 것을 하라는 것이 아닙니다. 오늘의 칼럼에서는 딱 두 가지만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첫째인간은 누구나 외롭다

당신도 ‘사실은’ 외롭다는  인정할 


둘째연애에도 투자/노력이 필요하다

거창한  하라는  아니다일단  밖으로 나갈 .  



연애  시작하는 사람들은 '일단 모든 만남의 기회에 나갑니다’  

지인 모임, 동호회, 강연, 소개팅, 미팅 뭐든 상관없습니다. 플랫폼의 발달로, 마음만 먹는다면 나의 관심사, 취향에 따라 나갈 수 있는 만남의 장들이 너무나 많습니다. 


물론 ‘연애’하고 싶은 감정을 앞세워 사람을 만나러 다니다 보면 ‘내가 지금 뭐하고 있는 거지’ 이런 생각들도 듭니다. 제가 직장 다니며 여러 미팅을 하고 다닐 때 그랬습니다.


연애를 하려고 사람을 만나는 게 아니라 
사람을 만나다가 연애를 하고 싶다



이게 정확한 저의 바람이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사람'을 먼저 만나며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더커피클럽을 만들게 되었습니다. 


의미 있는 연애를 시작하고 싶다면 주말을 헛되이 보내지 마세요. 토익 학원을 다녔던 것처럼 연인을 찾는 것에도 조금의 노력을 기울여주세요. 

 밖으로이성이 있는 곳으로 일단 나가주세요커피미팅을 적극적으로 신청해봐주세요



나와 맞지 않는 사람을 만나더라도 괜찮습니다. 

나와 맞든 맞지 않든일단 사람을 만나야 사람 보는 ‘ 기를  있습니다.  

대화를 나누는 연습을 해야 상대의 캐릭터도 파악하고  매력도 표현할  있습니다.  


일단 누군가를 만나야 나와 맞는 사람을 만날 확률이 더 높아집니다.  

기대를 많이 하고 한큐에 찾으려 하기보다는 그냥 사람 그 자체를 만나러 나간다는 느낌으로 집 밖으로 나가주세요.  집에만 있으면 가능성은 0%입니다.  



다음 칼럼을 선보이게 될 때는 

연애를 잘 시작하는 사람들의 두 번째 특징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서로의 라이프스타일을 알아볼 수 있는 소개팅 대화주제연애 인사이트 칼럼을 편히 받아보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눌러 카톡 플러스 친구추가해주세요- 


https://pf.kakao.com/_dxfxoxfu


매거진의 이전글 더커피클럽 멤버를 소개합니다-'소이'님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