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Pen 잡은 루이스 Dec 23. 2019

산타 할아버지는 정말 있나요?

[짧은 글] 울면 안 돼! 산타 할아버지가 선물을 안 주신대!

'울면 안 돼. 그럼 산타 할아버지가 선물을 안 주실 거야!'


구글 검색에서 '산타클로스(Santa Claus)'를 영문으로 검색하면 4억 개가 넘는 검색 결과가 존재한다. 그중에 가장 먼저 눈에 보이는 것이 '산타클로스의 유래나 역사'다. 우리는 산타클로스의 존재 여부를 단순한 믿음과 신뢰를 떠나 그저 아이들의 순수함으로 받아들인다. 동심을 가진 어린이 그리고 날 것의 동심을 벗어던진 청소년들의 이성적 경계 그 어딘가에 산타가 존재하고 있다. 선물을 가득 싣고 루돌프와 함께 나타난다는 산타.

그렇다면 그는 어디서 나타난 것일까?

루돌프를 타고 하늘을 날아다니며 선물을 나눠준다는 산타할아버지.  출처 : pixabay

산타할아버지의 이름은 산타클로스

산타할아버지의 이름을 통상 '산타클로스'라고 하는데 그의 전설은 무엇일까? 단순히 선물을 나눠주는 신적인 존재인가? 어디서 왔을까?

A.D(서기, Anno Domini) 280년 즈음, 터키 미라(Myra) 부근에 성 니콜라스(Saint Nicolas)라는 수도사가 살았다. 굉장히 부유한 가정에 있어 상속받은 재산도 많았다고 한다. 그는 자신의 재산을 사람들에게 나눠줬을 뿐 아니라 이후에도 가난한 사람들을 도우며 평생을 살았다고 전해진다. 12월 6일 그가 떠난 후 그 날은 기일이 되었다. 가톨릭에서 성덕이 뛰어난 사람을 대상으로 성인(聖人)으로 추대하거나 선포하는 경우들이 있는데 성 니콜라스 역시 성인으로 추대받았다고 한다. 네덜란드에서는 12월 5일 '신터클라스(Sinterklaas)'라고 해서 12월 25일 크리스마스보다 먼저 나타나 기념행사가 열리기도 한다(크리스마스 이브라고 해서 선물을 주고받는 전야 행사들처럼 12월 6일 당일이 아닌 전날 이뤄진 것과 같다고 보면 좋겠다)

※ 보통 세계 4대 성인(聖人)으로 예수 그리스도, 석가모니, 공자, 소크라테스를 꼽기도 한다. 혹자는 소크라테스 대신 칸트라고 하는 사람도 있고 이슬람교 창시자인 마호메트를 넣어 말하는 경우도 있다.  

네덜란드의 오랜 전통 행사라고 하네요.  출처 : elsevierweekblad.nl

신터클라스의 전설은 수년간 전파되면서 진화했고 꾸며지기를 반복했다. 1773년경 네덜란드 신터클라스의 전설은 미국으로 건너갔다. 네덜란드를 벗어나 신대륙으로 건너간 신터클라스의 발음은 '산타클로스'로 변모하게 되었고 12월 5일 행사는 12월 25일로 합쳐져 이뤄지게 되었다고 한다(물론 일부 국가에서는 12월 5일에도 행사를 갖는다고 한다) 네덜란드의 흥겨운 축제 분위기를 이어가면서도 자신들의 문화와 전통을 결합시킨 케이스라 하겠다. 신터클라스(Sinter Klaas)라는 이름조차도 미국의 언어 스타일에 맞게 산타 클로스(Santa Claus)로 변한 것을 보면 문화적 융합은 전통의 파괴가 아니라 또 다른 탄생의 의미와도 같다. 물론 긍정적으로 보자면 그러하다.


산타클로스의 빨간색 옷

산타클로스의 복장은 처음부터 빨간색은 아니었다. 파란색 모자와 빨간색 양복 조끼, 노란색 스타킹으로 묘사되는 경우들도 있고 녹색 옷을 입은 요정처럼 꾸며지는 경우들도 있었다. 미국의 소설가인 워싱턴 어빙(Washington Irving)은 뚱뚱하면서도 파이프 담배를 피우는 사람으로 묘사하기도 했다. 사실 산타클로스가 빨간색 옷을 입게 된 것은 '코카콜라(Coca-Cola)'의 브랜드 광고도 한몫한다. 기본적으로 콜라는 시원하게 마셔야 하는 법! 추운 겨울 어떻게 하면 사람들에게 콜라로 유혹할 수 있을까?

"저는 추운 겨울에도 시원한 콜라를 마십니다. 허허허"   출처 : retroplanet.com

코카콜라의 크리스마스 광고는 코카콜라 브랜드 이미지의 매우 큰 부분을 차지한다. 지금도 그러하다. 눈 내리는 겨울, 스케이트를 타며 콜라 잔을 부딪히는 장면들은 지금도 어색하지 않다. 입김이 흘러넘치는데 얼음이 담긴 콜라라니. 얼마나 아이러니한 모습인가?

1931년 일러스트레이터이자 예술가인 해든 선드블롬(Haddon Sundblom)이 산타클로스를 활용해 매우 친근한 이미지의 캠페인을 만들어냈고 큰 화제를 모았다고 한다. 겨울 시즌에 매출이 하락하는 악조건을 산타클로스 마케팅으로 역전시킨 셈이다. 코카콜라의 산타클로스 마케팅은 성공적으로 이어졌다. 산타클로스의 빨간 옷은 코카콜라의 상징이고 덥수룩한 하얀 수염은 콜라에서 발생되는 거품을 상징한다고 한다.


산타클로스의 루돌프는 사슴이 아니라 순록입니다

산타클로스 이야기에서 루돌프(Rudolph)가 절대로 빠질 순 없다. 루돌프는 사실 사슴(deer)이 아니라 순록(reindeer)이라고 한다. 영화 <겨울왕국>에 등장하는 스벤 역시 순록이다. <겨울왕국>에서는 순록의 모습을 형상화하긴 했지만 강아지의 움직임을 참고했다고 한다.

루돌프의 이야기는 어느 동화 속에서 등장한다. 아마도 한 번쯤 들어봤을 법한 이야기다.

로버트 메이(Robert May)라는 사람에게는 암에 걸린 아내 에블린이 있었다. 병상에 누워 투병생활을 했지만 살 수 있는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로버트는 아내를 위해 동화 한 편을 쓴다.

루돌프는 자신의 빨간 코 때문에 친구들로부터 놀림을 받는다. 그러던 어느 날 선물을 가득 싣고 떠나야 할 썰매 앞에 아무도 나타나지 않자 빨간 코의 루돌프가 나타난다. 코에서 밝은 불빛으로 빛을 내자 더욱 안전하게 썰매를 끌 수 있었고 선물 역시 잘 전달이 되었다고 한다. 이후 다른 사슴들도 루돌프에게 애정을 갖게 된다. 에블린에게 루돌프의 밝은 빛은 곧 희망이었다. (필자는 짧게 표현했지만) 이 이야기는 어느 동화 잡지사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았고 지금까지 회자되고 있다. 물론 동요로도 재탄생되어 많은 이들이 따라 부르는 크리스마스 동요가 되었다.

https://youtu.be/BQgOhu6u6Aw

The Red Nosed Reindeer Story.   출처 : English Fairy Tales Youtube

덧붙이는 글

크리스마스(Christmas)는 사실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 기념일이다. 일부 교회들을 제외한 전 세계 대다수의 가톨릭 교회, 정교회, 개신교가 12월 25일을 '성탄절'로 맞아 기념하는 성대한 날이기도 하다. 'Christmas'로 표현하는데 'Christ'를 'X'로 표현해 'X-mas'라고 부르는 경우들도 있다. 그리스어로 그리스도를 뜻하는 크리스토스ΡΙΣΤΟΣ)의 첫 문자가 'X'이기 때문이다. 겉보기에는 알파벳의 X이지만 실제로 그리스어라고 하니 참고하면 좋을 것 같다.

크리스마스 하면 '캐럴'을 빼놓을 수 없겠다. 가요나 팝 등 수많은 곡들이 존재하고 있고 기독교와 가톨릭에서는 찬송가에 수록된 곡들도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 머릿속에 각인된 곡은 바로 머라이어 캐리(Mariah Carey)의 앨범. 혹자는 '크리스마스 앨범에 수록된 머라이어 캐리의 곡은 '연금'이라고도 표현한다. 그만큼 때가 되면 들리는 음악이니 (수익 측면으로 볼 때) 충분히 그럴 만도 하겠다. 앨범은 발매된 지 20년도 넘게 흘렀다. 마지막으로 영국의 배우이자 코미디언인 제임스 코든(James Corden)이 <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에서 머라이어 캐리를 포함해 아델(Adele)과 엘튼 존(Elton John), 레이디 가가(Lady Gaga) 등과 함께 부른 노래를 들어보자!

https://youtu.be/JKJExBXRorA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출처 : 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 Youtube

모두 행복한 크리스마스 보내세요!!

Merry Christmas!!


<참고>

※ 아래 내용을 참고해봤습니다. 제가 작성한 글보다 훨씬 더 많은 추측이나 기록이 있을 수 있습니다. 따라서 단편적인 표현들이나 일부 팩트를 가져와 작성한 내용들도 존재할 수 있습니다. 참고 바랍니다.

※ 여러분에게도 그리고 저에게도 산타의 선물이 주어졌으면... ^^

- <Sinterklaas>, holland.com/global/tourism

- <Meet Haddon Sundblom, Creator of Coca-Cola’s Santa Claus>(2017.12.19), popicon.life/meet-haddon-sundblom-creator-coca-colas-santa-claus

- <For the second time in your life, you’re going to need to forget everything you think you know about Santa Claus>, https://www.coca-colacompany.com/au/news/definitive-history-of-santa-claus

- <Santa Claus>(2019.11.15), history.com


매거진의 이전글 뚝배기에 담긴 된장찌개는 엄마의 따스함이었어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다른 SNS로 가입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