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너굴양 Jun 22. 2019

수국의 계절이 돌아왔다

너굴양 제주일기

제주의 유월,

수국의 계절이 돌아왔다.


최근 비가 오고 수국은 더 탱글탱글하다.


안덕면 복지센터 수국길이 유명하다고 해서 슝 다녀왔다.


지나가던 가족 여행객이 찍어주셨다.

우리도 찍어드림.


수국축제 한다고 복지센터 앞마당에 요런 것도~

내가 좋아하는 산수산

산수국에는 유독 벌이 많다


자리를 옮겨 지난해에 봤던 안성리 수국길

예쁜 수국길은 여전했지만

일부 구간은 건물이 새로 들어서 없어졌다.


지난해보다 장마도 늦고 더위도 늦게온 덕분에

수국을 좀 더 즐길 수 있을 것 같다.


조금만 더 부탁해!


#제주 #수국 

작가의 이전글 [제주일기] 동백동산 탐험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