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이남주 NJ Namju Lee Jan 20. 2021

두 부류의 사람 / 10년 후 느낀 점

NJ의서바이벌키트 - NJ's Survival Kit


10년 만에 귀국해, 친구와 선후배들을 가까이서 봤는데요,  가지 부류의 사람이 있었어요!


! 예전 것을 계속하는 사람

! 새로운 것을 계속하는 사람


두 부류의 사란들과 이야기 나누면서 배우고, 느낀 점들이 있어요. 그 관찰된 패턴을 나누려고 합니다. 10년 전과 지금의 비교, 그리고 개인적인 생각을 정리해 봤어요. 여러분도 어디에 속해 있는지, 변화가 필요한지 함께 고민해봐요!


00:13 - 오늘의 주제: 두 가지 부류의 사람 

01:11 - 예전 것을 계속하는 사람 VS 새로운 것을 계속하는 사람 

02:21 - 정당화하기 위한 이유 

02:57 - 과거의 것들을 기반으로 새로운 것을 하는 사람 

04:17 - 내가 배우는 것들 

04:50 - 예를 들면 

06:38 - 개인적인 생각, 변화는 사회에 맞춰 변화하는 사람들 

06:52 - 역지사지 하자 / 내로남불 하지 말자 

07:37 - 새로운 결과를 얻고자 한다면 

08:44 - 요약하면 - 현상유지 말고, 주도적으로 살자


감사합니다.

#직장생활, #서바이벌키트, #흙수저마라톤


흙수저 마라톤 서바이벌 키트

비보이 공고생 흙수저의, 하버드 졸업, (이) 억대 연봉 그리고 서바이벌 이야기

이전 15화 텔레비전을 안 보는 이유, 인생이 바뀐다
brunch book

현재 글은 이 브런치북에
소속되어 있습니다.

흙수저 마라톤 서바이벌 키트 V0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
브런치 시작하기

카카오계정으로 간편하게 가입하고
좋은 글과 작가를 만나보세요

카카오계정으로 시작하기
다른 SNS로 가입하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