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unch

You can make anything
by writing

- C.S.Lewis -

by 허영준 Oct 20. 2020

다양한 상태의 매복사랑니, 발치하는 것이 좋을까요?

매복사랑니 발치

다양한 상태의 매복사랑니, 발치하는 것이 좋을까요? 


대개 10대 후반에서 20대 초중반에 맹출 되는 사랑니는 어금니 맨 뒤쪽에 자리하는 치아입니다. 어금니 기능을 함께 하기 때문에 '제3의 구치(어금니)'라고도 불리지요.


사랑니는 정상적으로 맹출 되면 아무 문제가 없습니다. 오히려 어금니의 저작기능을 도와 우리 치아에 유용하게 활용됩니다. 하지만, 비스듬히 나오거나 맹출 되지 못하고 잇몸 속에 남게 되면 여러 가지 문제를 일으키며 치아 건강에도 안 좋은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잇몸을 완전히 뚫고 나오지 못하는 사랑니를 '매복사랑니'라고 부르는데요, 잇몸 깊숙이 자리해 누워있거나, 일부는 잇몸과 뼈로 덮여 있고 일부는 구강 내로 노출된 경우 등 다양한 형태로 나타나는 것이 특징입니다. 


매복사랑니는 충치나 치주염을 일으키고, 치아 뿌리에 염증을 야기해 통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또한 치열을 깨뜨려 주변 치아에도 악영향을 주는 만큼 매복사랑니가 있다면 치과를 방문해 반드시 발치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 매복사랑니 발치 과정은?


매복사랑니 발치는 정교하면서도 매우 섬세한 작업입니다. 매복된 사랑니는 잇몸 깊숙이 위치한 경우가 많아 신경과 가깝거나 맞닿아 있을 확률이 높기 때문이지요. 신경에 손상을 주지 않고 사랑니를 발치해야 하기 때문에 매복사랑니 발치는 발치 수술 중 최고난도에 속합니다.


매복사랑니 발치 과정은 이렇습니다. 

우선, 치과에 내원해 잇몸 속 매복사랑니 상태를 확인하게 됩니다. 이를 위해 엑스레이와 CT 촬영 등을 하게 되는데요, 매복사랑니의 경우 신경과 밀접하게 위치한 경우가 많아 3D CT촬영을 반드시 진행해 정확한 위치와 상태를 확인해야 합니다.


잇몸 내부 촬영을 통해 매복사랑니의 위치와 모양, 신경과의 밀접도 등을 확인했다면 이에 맞는 수술 계획을 세우고, 마취를 진행한 뒤 발치를 합니다. 


발치는 잇몸을 절개한 후 하게 되는데요, 매복사랑니가 잇몸 뼈 속 깊숙이 자리 잡고 있다면 사랑니를 잘게 부수어 부분적으로 꺼내는 방식으로 발치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이때 사랑니가 놓인 상태에 따라 주변의 뼈를 조금씩 삭제하거나 치아 뿌리를 여러 조각 내서 발치를 진행하기도 합니다.



# 매복사랑니 발치 시 주의사항


이처럼, 매복사랑니 발치가 어렵고 복잡하다 보니 이를 담당하는 의료진의 실력도 중요할 수밖에 없습니다. 개인에 따라 다른 매복사랑니 상태를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임상경험이 풍부한 의료진에게 시술받는 것이 좋으며, 정확한 진단을 위한 첨단 장비가 갖춰져 있는지도 살펴야 합니다.


사랑니 발치 후에는 마취가 풀리며 심한 통증이 올 수 있습니다. 이때에는 얼음찜질을 하면 통증 해소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출혈과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거즈를 물어 지혈해주고, 치과에서 처방받은 항생제와 진통제를 빼먹지 않고 복용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


발치 후 2~3시간 동안은 식사를 삼가는 것이 좋은데요, 이후 음식을 먹을 때는 너무 뜨겁거나 차갑지 않은 부드러운 질감의 음식을 섭취해 주어야 합니다. 발치 부위에 칫솔질은 삼가고 식염수와 가글 등으로 자주 헹궈 주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술과 담배는 회복을 방해할 수 있어 최소 일주일은 반드시 금해주어야 합니다.


매복사랑니는 그냥 두면 다양한 질환을 일으키는 만큼 충치나 알 수 없는 통증이 심하게 나타났다면 한시라도 빨리 치과를 방문해 치료하는 것이 좋습니다. 


1개~4개까지 존재하는 사랑니는 사람마다 다르게 나타납니다. 평소 치과 정기검진을 통해 자신의 사랑니 상태가 어떠한지 점검받는다면 이에 맞는 적절한 대처를 할 수 있고, 매복사랑니를 좀 더 빨리 발견해 치료할 수 있습니다. 평소 자신에게 맞는 사랑니 관리로 통증 없이 건강한 일상생활 누리세요~







작가의 이전글 티 안나고 통증적은 투명교정, 단점은 없을까?

매거진 선택

키워드 선택 0 / 3 0

댓글여부

afliean
브런치는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있습니다. IE chrome safari